빅데이터, IoT 등 4차 산업혁명의 트렌드를 조망한다
상태바
빅데이터, IoT 등 4차 산업혁명의 트렌드를 조망한다
  • 장윤진
  • 승인 2017.03.29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mart Factory+Automation World 2017』 개최
▲ 산업통상자원부

[시사매거진]스마트공장 전문 전시회 『스마트공장·자동화산업전』(Smart Factory + Automation World 2017)이 29일부터 오는 31일 코엑스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지난해까지 자동화에 초점을 맞춰 소규모로 개최한 ‘자동화산업전(Automation World)’이 올해부터 스마트공장 전시회를 포함해 확대한 것으로서, 향후 빅데이터, 사물인터넷(IoT), 로봇, 센서 등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을 볼 수 있는 국내 대표 전시회가 될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전시회는 스마트공장 관련 정보기술(IT), 하드웨어(HW), 소프트웨어(SW) 기술을 융합한다는 의미의 ‘Connectivity Toward Smart Factory’를 주제로, 빅데이터, 사물인터넷(IoT), 스마트센서 등 최근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스마트공장 관련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들을 직접 체험하고, 솔루션, 컨트롤러, 스마트센서, 로봇 등 스마트공장 기반산업 관련 기업들에게는 기술·비전 공유를 통해 새로운 사업을 창출하는 기회를 제공하는 한편, 국제 컨퍼런스를 통해 4차 산업혁명과 스마트공장 보급·확산 관련 세계적인 흐름과 방향을 파악하고, 우리의 현황과 준비상황을 점검해 볼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전시회는 크게 3개 분야의 전시회로 구성된다.

스마트 팩토리 엑스포(Smart Factory Expo) : 산업용 소프트웨어(SW: MES, 클라우드, 빅데이터 등), 협업로봇, 산업용 사물인터넷(IoT) 등 스마트공장 정보통신기술(ICT) 솔루션 및 기기 전시, 공장자동화전(Aimex): 프로그램제어기(PLC), 컨트롤러, 모터, 로봇 등 공장 및 공정 자동화에 필요한 기술 및 솔루션 전시, 한국머신비전산업전(Korea Vision Show): 품질측정의 필수요소인 산업용 카메라, 산업용 렌즈, 영상처리 소프트웨어(SW) 등 머신비전의 기술 공개등이다.

29일 개최된 개막식에서 정만기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주형환) 1차관은 “지금 전 세계는 자율주행차, 드론 등 4차 산업혁명 주도 경쟁이 치열하게 펼쳐지고 있다”고 말하고,“국내 산업계가 이 세계적 흐름에서 뒤쳐지지 않기 위해서는 스마트공장을 통한 제조혁신과 빅데이터, 사물인터넷(IoT), 스마트센서, 로봇 등 기반산업의 경쟁력 확보가 중요하다.”하고 강조하며,“전시회가 자동화산업전(Automation World)에서 스마트공장 전시회로 확대한 만큼, 앞으로 우리 스마트공장 기반산업 경쟁력 제고의 좋은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개막식에서는 대표 스마트공장인 ‘동양피스톤㈜’등 스마트공장 확산에 기여한 유공자 포상(15건)을 진행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