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부산·울산
마산회원구, 합성동 상인연합회 임원진과 경제살리기 간담회 가져-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한 방안 모색-
  • 양희정 기자
  • 승인 2019.01.14 17:02
  • 댓글 0
마산회원구는 14일 창원시 마산회원구청장실에서 합성동 상인연합회 임원진과 합성동 상권 활성화 방안을 위한 간담회를 실시하였다.(사진:창원시청)

[시사매거진/창원=양희정 기자] 창원시 마산회원구(구청장 최옥환)는 14일 구청장실에서 합성동 상인연합회 임원진과 지역상권 활성화 방안 모색을 위한 간담회를 펼쳤다.

이날 간담회에는 합성옛길 시장 이정기 회장을 비롯해 합성동 소재 4개 상가 회장들이 참석했다. 간담회 참석자들은 합성동 상권 활성화를 위한 최우선 과제로 주차장 및 버스킹공연 등을 할 수 있는 문화광장 조성을 건의했으며,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주관하는 상권 활성화 사업에 합성동 구역이 선정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행정 지원을 요청했다.

최옥환 구청장은 상인연합회 건의사항에 대해 “현재 창원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합성동 상권 활성화 종합계획 수립 용역’ 에 건의사항이 적극 반영될 수 있도록 조치함은 물론,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상권 활성화 사업에 합성동 구역이 선정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더불어, 합성동 상인연합회에서도 구청과 원활한 협조체계로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최대한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양희정 기자  0727bigpig@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