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C JEJU, 코로나19 대비 방역체계 강화
상태바
ICC JEJU, 코로나19 대비 방역체계 강화
  • 김연화 기자
  • 승인 2020.07.07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원천 차단을 위한 엄격한 방역시스템으로 안전한 행사 개최

[시사매거진/제주=김연화 기자] ㈜제주국제컨벤션센터(대표이사 김의근)가 코로나19 예방 및 원천 차단을 위한 엄격한 방역시스템을 바탕으로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ICC JEJU 정문 출입구(열화상카메라, 손소독, 의료인력 배치) 코로나19 대비 방역체계 강화하고 있다 (사진- 제주국제컨벤션센터)
ICC JEJU 2020 제주카페스타 행사장 정문 출입구(열화상카메라, 손소독, 의료인력 배치) 코로나19 대비 방역체계 강화하고 있다 (사진_제주국제컨벤션센터)

ICC JEJU는 지난 달 ‘제주카페스타’, ‘제주경향하우징페어’ 및 ‘한국수자원학회 학술발표회’ 등 세 건의 전시 및 학회 행사를 개최하였으며, 최고 수준의 방역시스템을 가동했다.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따라 ICC JEJU가 5월 제작하여 배포한 "코로나19 대비 회의, 전시, 행사 운영 매뉴얼"을 토대로 ICC JEJU와 행사 주최 측은 방역 계획을 수립, 운영하고 있다.

행사 참가자 및 ICC JEJU의 모든 방문객들은 정문과 남문, 2개의 출입구만 이용이 가능하며, 마스크 미착용자 출입 제한, 손소독제 의무 사용 및 열화상 카메라로 체온을 확인한다.

ICC JEJU 2020 제주카페스타 행상장 출입구(열화상카메라, 손소독, 의료인력 배치) 코로나19 대비 방역체계 강화하고 있다 (사진- 제주국제컨벤션센터)
ICC JEJU 2020 제주카페스타 행사장 출입구(추가 발열체크, 전체소득) 코로나19 대비 방역체계 강화하고 있다 (사진_제주국제컨벤션센터)

신원 확인이 가능한 자에 한에 출입이 가능하며, 입구와 출구를 별도로 마련하여 방문객들의 동선이 겹치지 않도록 했다.

사람간의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하여 비대면 무인 정보단말기(키오스크), QR코드, RFID 등을 이용하여 입장토록 하고, 비접촉식 체온계를 이용한 2차 체온 측정, 크린카트 설치, 수시 방역, 외부공조 가동 및 행사장 내 사회적 거리두기 등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하여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타 지역 컨벤션센터의 경우, 5월 초 킨텍스에서 ‘MBC 건축박람회’ 등을 시작으로 행사를 진행하고 있고, 코엑스에서도 ‘코엑스 웨딩박람회’ 등이 개최되고 있으며, 킨텍스의 경우 6월 코로나19 확진자의 출입이 있었으나 방역수칙을 준수한 결과 추가 감염자가 나오지 않았다.

2020 제주카페스타 한국수자원학회 학술발표회 - 접수대(행사참가자와 일반인 공간 분리 및 진입 차단) 방역강화 (사진- 제주국제컨벤션샌터)
2020 제주카페스타 한국수자원학회 학술발표회 - 접수대(행사참가자와 일반인 공간 분리 및 진입 차단) 방역강화 (사진_제주국제컨벤션샌터)

ICC JEJU는 타 지역 컨벤션센터의 코로나19 대응 및 방역 관련 우수사례에 대하여 벤치마킹을 시행하고, 수차례 진행된 시뮬레이션과 더불어 행정과 긴밀하게 협업하여 코로나19 대비 안전한 행사 진행을 위한 방역체계를 갖추었다. 현재 ICC JEJU의 강화된 방역체계는 수도권 등 타 지역 컨벤션센터의 방역수칙과 비교하여 손색이 없을 정도로 엄격한 최고 수준이다.

한편, 7월을 맞아 ICC JEJU에서는 현재 ‘제28회 물관리 심포지엄 및 전시회’를 진행 중에 있으며, ‘2020 제주식품대전’을 비롯하여 ‘2020년도 한국전기화학회 춘계 총회 및 학술발표회’ 등을 개최할 예정으로 엄격한 방역체계를 지속하며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