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트립비토즈, 새로운 여행 예약 플랫폼의 공동 사업화계획 발표
상태바
KB국민카드-트립비토즈, 새로운 여행 예약 플랫폼의 공동 사업화계획 발표
  • 전진홍 기자
  • 승인 2018.11.30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거진=전진홍 기자] 트립비토즈(대표 정지하)는 지난 28일 KB국민카드와 새로운 여행 예약 플랫폼의 공동 사업화계획을 을지로 페럼타워에서 공식발표했다고 밝혔다.

사진_트립비토즈 정지하 대표 (제공_트립비토즈)

KB국민카드와 로아인벤션랩의 오픈 이노베이션 프로그램 '퓨처나인(Future 9)'을 통해 진화된 여행 플랫폼을 기획하고, 공동 마케팅을 진행했다고 전했다.

일반적인 틀에서 벗어난 브레인스토밍과 신속한 의사 결정을 위해 KB국민카드 라이프커머스부 및 미래사업부 실무진을 트립비토즈에 파견하는 등 대기업과 스타트업의 협업에서 보기 드문 방식으로 진행되었다는 평가이다.

관계자에 따르면, 빅데이터를 활용한 공동 마케팅의 일환으로 KB국민카드 고객에게 타겟팅 메시지를 발송했고 15%라는 전례를 찾기 힘든 예약 전환율을 기록했다며, 글로벌 온라인 여행사의 평균 예약 전환율이 3.8%인 것을 감안할 때, 방대한 고객 데이터를 확보하고 있는 KB국민카드는 모객에 집중하고, 여행에 특화된 기술력을 갖고 있는 트립비토즈는 플랫폼 개발에 주력하면 자유여행객에 최적화된 여행 플랫폼을 만들 수 있을 것이라는 확신이 공동 사업화를 추진하는 원동력이 되었다고 설명했다.

이번 공동사업화 발표에서, 트립비토즈 정지하 대표와 KB국민카드 라이프커머스부 여행팀 전태준 계장은 "KB국민카드가 확보한 1,800만 명 고객 데이터와 트립비토즈의 여행 기술력을 융합하여 자유여행객이 만족스러운 여행 경험을 할 수 있는 플랫폼을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로아인벤션랩 김진영 대표는 "트립비토즈와 KB국민카드가 기획한 상생협력 기반의 공동 사업화 모델은 국내 온라인 여행 시장의 새로운 지평을 열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트립비토즈는 전 세계 80만 개 호텔을 예약할 수 있는 토종 온라인 여행 기업으로, 최저가 차액 보상 시스템을 기반으로 급격하게 성장하고 있는 기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