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북구, ‘오월첫동네 플리마켓’ ... 청년창업자 판로 지원
상태바
광주 북구, ‘오월첫동네 플리마켓’ ... 청년창업자 판로 지원
  • 최윤규 기자
  • 승인 2021.06.23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3일부터 25일까지 도시재생 뉴딜사업 중 하나 ‘오월첫동네 플리마켓’ 개최
청년창업자 판로 지원, 도시재생지역 활성화 도모

[시사매거진/광주전남] 광주시 북구(구청장 문인)는 전남대학교지역공헌센터와 함께 도시재생 뉴딜사업 중 하나인 ‘오월첫동네 플리마켓’을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광주 북구, ‘오월첫동네 플리마켓’ ... 청년창업자 판로 지원

오월첫동네는 ‘5・18이 시작된 첫 동네’라는 의미로 북구 대학타운형 도시재생뉴딜사업 대상지인 전남대 정문의 지역적 특성을 지칭하는 의미로 사용되고 있다.

도시재생사업으로 창업지원을 받은 청년창업자들의 판로를 지원하고 사업 대상지의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마련된 이번 행사는 오는 23일부터 25일 3일 동안 오후 5시부터 8시까지 5・18 제1호 사적지인 전남대학교 정문에서 진행된다.

플리마켓에는 도시재생사업 구역에 소재한 창업업체와 지역 소상공인, 전남대 학생, 외부 판매자 등이 참여해 다양한 문화・기술・서비스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행사기간 동안 전남대 동아리, 지역에서 활동하는 예술단체의 무대공연과 전통놀이 체험 프로그램 등도 행사에 즐거움을 더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북구는 행사장 내에 방역부스를 설치하고 체온측정기, 손소독제를 비치하는 등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행사를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문인 북구청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청년창업자 등 소상공인들의 판로 개척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주민, 청년들과 함께 활기찬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최윤규 기자 digitalace@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