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피서지‘영암 氣찬랜드’휴장
상태바
명품 피서지‘영암 氣찬랜드’휴장
  • 송칠권 기자
  • 승인 2021.06.18 2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지속 전파로 군민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하고자 취소 결정
영암군 월출찬 기찬랜드 전경 (사진_영암군)
영암군 월출찬 기찬랜드 전경 (사진_영암군)

[시사매거진/광주전남] 영암군(군수 전동평)은 여름철 무더위를 식혀줄 명품 피서지 월출산 氣찬랜드와 금정 뱅뱅이골 氣찬랜드 개장을 군민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하기 위해 휴장한다고 밝혔다.

군은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종교단체 및 시설 등에서 지속적으로 전파가 계속되어 영암 월출산 기찬랜드와 금정 뱅뱅이골 기찬랜드를 지난해에 이어 휴장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또한, 코로나19 방역 및 사회적 거리두기 등 기찬랜드 물놀이장 개장 시 고려해야 할 사항들을 전반적으로 고려하여 휴장 결정함에 따라 전국으로 안내공문을 발송하고 홍보 현수막을 게첨하는 등 대국민 홍보와 함께 기찬랜드 사용도 엄격하게 통제한다는 방침이다.

여름철 웰빙 피서지로 각광받고 있는 월출산 기찬랜드는 코로나 이전인 2019년에는 개장행사와 함께 운영하여 14만명의 구름인파가 찾아온 명품 피서지로 전국에서 호평을 받았다.

전동평 영암군수는“氣찬랜드 물놀이장은 국립공원 월출산 맥반석이 흐르는 계곡물을 이용한 천연 자연형 풀장으로 여름 피서의 최적지인 만큼 이번 휴장 결정에 아쉬움이 있지만 무엇보다 군민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하고자 했으며, 내년에는 꼭 기찬랜드 운영이 정상화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송칠권 기자 soungck@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