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자치경찰위원회 경찰서 순회, 현장의 소리 청취
상태바
부산시자치경찰위원회 경찰서 순회, 현장의 소리 청취
  • 한창기 기자
  • 승인 2021.06.07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운대경찰서 첫 방문을 시작으로 부산경찰청 산하 全 경찰서 순차적 방문
부산시자치경찰위원회가 해운대경찰서 첫 방문을 시작으로 간담회를 진행하고 있다.(사진_부산경찰청)
부산시자치경찰위원회가 해운대경찰서 첫 방문을 시작으로 간담회를 진행하고 있다.(사진_부산경찰청)

[시사매거진/부산울산경남] 부산시자치경찰위원회는 오는 7월 1일 자치경찰제의 전면시행에 앞서 치안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기 위해 부산경찰청 산하 15개 경찰서를 차례로 방문한다.

먼저 7일 해운대경찰서를 시작으로 매일 한 차례씩 경찰서를 방문해 경찰서장 및 자치경찰사무 수행 부서인 생활안전‧여성청소년‧교통과장과 간담회를 갖고, 원활한 자치경찰사무 수행을 위한 이해와 협력을 당부할 방침이다.

특히 생활안전 분야에서는 범죄취약 지역‧요인 분석 및 지역 공동체 치안 활성화 대책, 여성청소년 분야에서는 아동‧여성‧노인 등 사회적약자 보호 대책, 교통분야에서는 교통약자 보호구역 현황 점검 및 교통사고 다발 지역 분석 등 지역현안에 대해 대책을 논의하고, 현장의 목소리가 자치경찰 치안정책에 골고루 반영되도록 해 지역주민들의 체감안전도를 높여간다는 계획이다.

정용환 위원장은 부산자치경찰위원회가 “경찰서별 지역특성과 치안수요를 진단하고, 지방행정과 치안행정의 연계, 주민참여 경찰행정 구현 등 자치경찰제도의 장점을 최대한 살린 맞춤형 치안시책을 발굴‧추진해 더 안전한 부산을 만들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창기 기자 aegookja@sisamagazine.co.kr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