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개항이전, 군산의 역사와 문화이야기」 책자 발간
상태바
군산시, 「개항이전, 군산의 역사와 문화이야기」 책자 발간
  • 오운석 기자
  • 승인 2021.06.03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의 역사와 문화를 어린이들이 알기 쉽게 담아
군산시는 어린이들이 지역의 역사와 문화에 대해서 알기 쉽도록 「개항이전, 군산의 역사와 문화이야기」를 책자로 발간했다.(사진-군산시청)
군산시는 어린이들이 지역의 역사와 문화에 대해서 알기 쉽도록 「개항이전, 군산의 역사와 문화이야기」를 책자로 발간했다.(사진-군산시청)

[시사매거진/전북] 군산시는 어린이들이 지역의 역사와 문화에 대해서 알기 쉽도록  「개항이전, 군산의 역사와 문화이야기」를 책자로 발간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발간된 책자는 개항이전의 군산의 역사와 문화, 자랑스러운 인물, 군산의 성씨와 옛이야기, 군산의 섬과 해양문화 등을 어린이들이 알기 쉽게 그림, 사진삽화, 주역삽입, 스토리텔링 방식으로 담아냈다.

이 책은 모두 13장으로 구성됐다. 1장은 군산의 뿌리를 찾아서, 2장은 유적과 유물로 살펴본 군산의 옛 모습, 3장은 7세기 후반, 군산은 나라의 운명을 결정 짓는 최대 싸움터였다, 4장은 우리나라 최고의 문장가 최치원은 군산에서 태어났을까?, 5장은 고려시대 해상교통의 중요 거점, 고군산, 6장은 고려 13조창과 군산 7장은 세계 최초의 함포전투, 진포대첩, 8장은 조선시대 군산은 우리나라 최대의 물류 유통기지였다, 9장은 조선후기 최대의 수군기지, 고군산진, 10장은 군산의 성씨와 마을, 11장은 군산의 옛이야기, 12장은 신선이 놀았던 군산의 섬과 해양문화, 13장은 군산의 자랑스러운 인물 등이 수록돼 개항이전의 군산의 역사와 문화를 한눈에 볼 수 있다.

발간된 책자는 관내 초등학교 및 도서관에 배포되어 ‘찾아가는 어린이 군산학’기본교재와 지역학습 및 체험활동 교육 등에 널리 활용될 예정으로, 시 홈페이지에서도 볼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에 발간한 「개항이전, 군산의 역사와 문화이야기」가 군산의 미래인 어린이들이 지역을 이해하고 자긍심과 애향심을 높이는데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 개항 이후의 군산의 역사와 문화 이야기 책자 제작도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시는 지역에 대한 역사와 인물을 이해하고 내고장에 대한 애향심을 길러 미래 군산시민으로서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관내 초등학교 4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어린이 군산학’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오운석 기자 info1122@naver.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