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혜리, ‘간 떨어지는 동거’ 첫 방송 D-3, ‘찰떡 싱크로율’ 비하인드 컷 공개!
상태바
배우 이혜리, ‘간 떨어지는 동거’ 첫 방송 D-3, ‘찰떡 싱크로율’ 비하인드 컷 공개!
  • 오형석 기자
  • 승인 2021.05.25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혜리, 빛나는 비주얼에 귀여움-시크 오가는 ‘반전美’로 누리꾼 이목 집중!
배우 이혜리의 ‘간 떨어지는 동거’ 비하인드 컷이 공개되며 드라마를 향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사진 속 헤리는 포스터, 티저 촬영 현장에서 한층 빛나는 미모와 귀여움과 시크한 매력을 동시에 발산하며 극 중 캐릭터로 완벽 변신에 성공한 모습이다.(사진제공 _아이엔지)

[시사매거진] 배우 이혜리의 ‘간 떨어지는 동거’ 비하인드 컷이 공개되며 드라마를 향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혜리가 26일(수)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tvN 새 수목드라마 ‘간 떨어지는 동거’에서 99년생 요즘 대학생 ‘이담’으로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이 가운데 포스터, 티저 촬영 현장에서 한층 빛나는 미모와 귀여움과 시크한 매력을 동시에 발산하며 극 중 캐릭터로 완벽 변신에 성공한 이혜리의 모습이 누리꾼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공개된 사진에서 이혜리는 중단발의 헤어스타일과 인형 같은 외모로 그야말로 원작 웹툰을 찢고 나온 듯한 비주얼을 뽐내고 있다. 또한, 구미호 신우여(장기용 분)와의 동거로 펼쳐지는 드라마의 내용을 상징하듯 여우 목도리를 목에 두른 채 귀엽게 미소를 짓거나, 우여를 지그시 바라보는 이혜리의 눈빛은 평범한 인간인 이담과 구미호의 러브스토리에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특히, 이혜리가 분하는 ‘이담’은 할 말은 하는 성격으로 주특기가 팩트 폭행인데다 좌우명은 ‘인생은 셀프’, 숨길 수 없는 철벽녀 기질로 22세의 모태솔로지만 신우여 앞에서는 180도 다른 모습을 보여주는 인물. 오늘 업데이트된 사진 속 이혜리 또한 발랄하면서도 도도한 표정을 오가는 ‘이담’의 반전미를 보여주며 찰떡 싱크로율을 선보이고 있다.

한편, 이혜리가 출연하는 tvN ‘간 떨어지는 동거’는 999살 구미호 신우여와 쿨내나는 99년생 요즘 인간 이담이 구슬로 인해 얼떨결에 한집 살이를 하며 펼치는 비인간적 로맨틱 코미디로, 오는 수(26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수, 목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오형석 기자  yonsei6862@gmail.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