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비젼 합창단, 소프라노 강혜정과 한 무대 오른다
상태바
월드비젼 합창단, 소프라노 강혜정과 한 무대 오른다
  • 오형석 기자
  • 승인 2021.05.23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29일 소프라노 강혜정의 데뷔 15주년 콘서트서 협연
월드비전 합창단과 대한민국 최고의  소프라노 강혜정이 한 무대에 오른다. 사진은 월드비전 합창단의 공연 모습 (사진제공_월드비전)

[시사매거진] 월드비전 합창단과 소프라노 강혜정이 오는 29일 롯데콘서트홀에서 한 무대에 오른다.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조명환)은 소프라노 강혜정의 데뷔 15주년 기념 리사이틀 공연에서 월드비전 합창단(원장 어호선)이 협연 무대를 펼친다고 21일 밝혔다.

대한민국 대표 소프라노 강혜정은 11세에 월드비전 합창단에 입단해 성악가의 꿈을 키우고, 지난 2005년 뉴욕에서 공연한 오페라 ‘마술피리’의 파미나 역으로 데뷔한 대한민국 대표 소프라노다. 월드비전 합창단 2013년 기획 연주 ‘선명회 어린이 합창단을 만나다’, 2015년 창단 55주년 기획 연주 ‘Amazing Love’에 협연자로 출연한 바 있다.

소프라노 강혜정은 “월드비전 합창단과 함께하는 세번째 협연인데 준비하는 내내 무척 설렜다”며 “합창단 시절의 즐거운 기억을 다시 한 번 느낄 수 있었고, 선배로서 늘 월드비전 합창단을 응원하겠다”고 협연 소감을 전했다.

김보미 월드비전 합창단 상임지휘자는 “코로나19로 인해 무대에 오를 기회가 없었는데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강혜정 소프라노의 후배로서 초청받은 이번 협연 무대를 통해 올해 처음 관객과 마주할 수 있어 영광스럽다”며 “강혜정 소프라노의 데뷔 15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월드비전 합창단 역시 멋진 공연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월드비전 합창단은 이번 콘서트에서 ‘온리 인 슬립(Only in Sleep)’, ‘별’을 아름다운 하모니로 선보일 예정이다. 앞서 월드비전 합창단은 5월 중 발매를 앞두고 있는 강혜정 소프라노의 첫번째 정규 가곡 앨범 ‘Your Song’ 녹음에도 참여했다.

월드비전 합창단은 오는 8월 10일 롯데콘서트홀에서 정기연주회 ‘레퀴엠’을 개최할 예정이다.

한편 올해 창단 61주년을 맞은 월드비전 합창단은 1978년 영국 BBC 주최 세계합창경연대회에서 최우수상을 받으며 세계 최고의 합창단으로 성장했다. 아름다운 음색의 합창을 통해 세계 50개국 700여 도시에서 지구촌의 평화와 생명의 소중함을 노래하며 지구촌 이웃들에게 치유와 위로를 선사하고 있다.

오형석 기자  yonsei6862@gmail.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