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홍승희, '무브 투 헤븐' 밝고 건강한 윤나무로 변신
상태바
배우 홍승희, '무브 투 헤븐' 밝고 건강한 윤나무로 변신
  • 오형석 기자
  • 승인 2021.05.21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이징 스타 홍승희,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무브 투 헤븐’ 출연!
배우 홍승희 (사진제공_넷플릭스)

[시사매거진] 배우 홍승희가 넷플릭스 (Netflix) 오리지널 시리즈 ‘무브 투 헤븐: 나는 유품정리사입니다’ (이하 ‘무브 투 헤븐’, 극본 윤지련, 연출 김성호, 제작 넘버쓰리픽쳐스 페이지원필름)’에서 새로운 연기변신에 성공했다.

넷플릭스 '무브 투 헤븐'은 아스퍼거 증후군이 있는 유품정리사 그루와 그의 후견인 상구가 세상을 떠난 이들의 마지막 이사를 도우며 그들이 미처 전하지 못했던 이야기를 남은 이들에게 대신 전달하는 과정을 담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다. 지난 14일 공개되어 다양한 호평을 받으며 뜨거운 화제를 얻고 있다.

홍승희는 극 중 한그루(탕준상)의 이웃사촌 윤나무로 분했다. 어릴 때부터 알아온 그루를 가족처럼 아끼는 인물로 그루 삶에 불쑥 등장한 조상구(이제훈)를 의심하며 그를 감시하다가 자연스레 '무브 투 헤븐'의 유품정리 일에 합류한다. 이 가운데 홍승희는 세상의 편견 어린 시선으로부터 그루를 보호하는 그루의 십년지기 친구로 삼촌과 조카 사이 티격태격 케미스트리에 재미를 더했다.

홍승희는 통통 튀는 밝고 명랑한 성격으로 누군가 그루를 홀대하면 언제 어디서든 나타나 그루의 수호자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대변하기도 했다. 또한 그루와 상구와 함께 유품정리 일을 도맡아 하며 자신도 성장하는 다차원적인 캐릭터를 맡은 홍승희는 누구보다 극에 밝은 에너지를 불어넣기도.

이처럼 ‘무브 투 헤븐’에서 홍승희는 자신만의 방식으로 캐릭터의 다채로운 매력을 표현했고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남다른 존재감을 품어냄과 동시에 전작 ‘나빌레라’에서는 볼 수 없었던 색다른 매력을 보여주며 연기 변신에 성공한 것.

지난(12일) 진행된 제작발표회에서 연출을 맡은 김성호 감독은 극 중 홍승희를 나무 캐릭터에 캐스팅한 이유로 “에너지가 장난 아니다. 딱 나무가 갖고 있는 에너지를 갖고 있다”라고 밝혔다. 그는 “윤나무 역은 오디션을 엄청 많이 봤다. 몇 백 명을 봤다. 2차, 3차, 4차로 올라가서 두 세명이 올라갈 정도로 고민을 많이 했다. 최종적으로 홍승희를 선택한 이유는 이 에너지 때문이다” 또 “(홍승희는) 나무가 가진 에너지를 그대로 표현할 것 같고, 100%, 120%, 노력하면 그 이상을 보여줄 것 같았다” 라고 덧붙이며 기대를 모은 바 있다.

홍승희는 나무라는 인물에 대해 "그루 자체를 좋아하는 인물이고 밝고 당차다. 일반 사람들의 편견들로 부터 그루를 보호해 주고 싶어하고 진짜 나무 같은 존재가 되어주려 하는 친구다. 많이 통통 튀어서 (전작과) 다른 모습을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하며 ‘윤나무’ 캐릭터를 연기한 소감을 전했다. 이어 '무브 투 헤븐' 작품 소개를 부탁하자 "어디서 봤고, 어디서 들어봤고, 주변에서 일어날 법한, 사람들 사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많이 공감해주면 좋겠다. 삶과 주변에 따뜻한 관심을 갖게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2018년 KBS ‘땐뽀걸즈’로 데뷔한 뒤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아오던 홍승희도 지난 4월 종영한 ‘나빌레라’에서 우리시대의 청춘들을 대변한 ‘심은호’로 분해 본격 라이징 스타로 발돋움하며 다음 행보를 더 기대하게 하고 있다. 

한편 홍승희가 출연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무브 투 헤븐’은 지난 14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됐으며 절찬 스트리밍 중이다.

오형석 기자  yonsei6862@gmail.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