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랜차이즈, 소자본 1인창업 ‘핫’한 아이템으로 수요 증가
상태바
프랜차이즈, 소자본 1인창업 ‘핫’한 아이템으로 수요 증가
  • 임연지 기자
  • 승인 2021.05.14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거진] 국내 창업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장기화 되면서 소자본 ‘1인 창업’ 시장이 활기를 띠고 있다.  

그 중에서도 국내에서 처음으로 ‘1인보쌈’ 전문점을 런칭한 혼밥프랜차이즈 브랜드가 소규모 매장을 활용한 배달매장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이는 1~2인 가구 증가와 더불어 간편하게 혼자 식사를 즐기는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비대면 도시락 창업 및 1인 창업 시장이 지속적으로 성장해 나가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1인보쌈’ 전문점은 1인가구의 지속적인 증가 추세 속에서 독자 영역을 구축해 가며, 언택트(비대면) 소비 트렌드에 배달 음식점으로서 경쟁력을 더해가고 있다. 

이 브랜드의 시그니처 메뉴인 1인보쌈은 삶은 고기, 양념무, 절임배추 등을 원플레이팅 용기에 담아 식사 메뉴 형태로 제공한다. 이밖에 가심비 높은 1인 한식 메뉴라인을 갖추고 있는가 하면 신메뉴로 1인 간장찜닭을 출시하기도 했다.

홀 구조는 앞가림막과 옆칸막이가 설치된 바 테이블 배치로 혼밥족의 프라이버시를 보장하며 무인 키오스크 주문시스템으로 업무 효율성 극대화와 함께 비대면 환경을 조성했다. 이와 더불어 패스트푸드 시스템은 요식업 운영 경험이 없는 초보자도 쉽게 조리 및 주방 운영을 할 수 있도록 했다.

브랜드관계자는 "소규모 매장에서 홀, 배달, 테이크 아웃 등 효율적인 운영과 판매가 가능한 만큼 평수 대비 고매출을 올릴 수 있다는 점이 강점”이라며 “코로나19 상황에서도 1인가구와 배달 증가로 가맹점들이 지속적으로 안정적인 매출을 올리고 있는 만큼 소자본 예비창업자들에게 창업 문의가 잇따르고 있다"고 말했다.

임연지 기자 kkh911226@gmail.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