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13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실시
상태바
광양시, 13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실시
  • 조대웅 기자
  • 승인 2021.05.14 0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5월 13일 14시~5월 23일 24시까지 2단계로 격상
김경호 광양부시장이 13일 브리핑을 통해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따라 시민 여러분의 일상과 생업 모두 큰 불편함이 있겠지만 상황의 엄중함을 이해하시고 적극 협조 부탁드린다"고 발표했다.

 [시사매거진/광주전남] 광양시는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개최해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를 5월 13일 14시~5월 23일 24시까지 2단계로 격상 시행하기로 결정했다.

시는 최근 동부지역 확진자 접촉으로 다수의 확진자가 발생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격상한다고 밝혔다.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와 관련한 주요 내용으로는  5명부터 사적 모임 금지, 유흥‧단란주점 등 유흥시설 6종 집합 금지되고  방문판매 등 직접판매홍보관, 노래연습장, 실내체육시설, 목욕장은 22시까지만 운영 제한된다.

 식당‧카페는 2인 이상 커피‧음료류, 디저트류만을 주문했을 경우 매장 내 머무르는 시간을 1시간으로 강력 권고, 22시~익일 5시 포장‧배달만 허용된다.

 결혼식장·장례식장 등 각종 모임과 행사는 100명 미만으로 인원 제한되며 목욕장, 영화관·공연장, 학원·교습소 및 PC방에서 음식 섭취도 금지된다.

 실내 전체와 실외에서 다른 사람과 2m 이상 거리 유지가 되지 않는 경우 마스크 착용은 의무화이며  경로당, 체육시설 등 공공다중이용시설도 전면 폐쇄된다.

학교 등교수업 밀집도 3분의 1을 원칙, 탄력적 학사 운영 등으로 최대 3분의 2 내에서만 운영 가능하며 종교활동 정규예배 등 좌석 수 20% 이내로 인원 제한, 종교활동 주관의 모임과 식사는 금지된다

김경호 부시장은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따라 시민 여러분의 일상과 생업 모두 큰 불편함이 있겠지만 상황의 엄중함을 이해하시고 적극 협조 부탁드린다”며, "대면 접촉을 최소화하는 노력과 마스크 상시 착용 등 생활 속 방역수칙을 반드시 준수해 주시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조대웅 기자 sisa0082@naver.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