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전라감영 복원 공로자에 감사패
상태바
전주, 전라감영 복원 공로자에 감사패
  • 오운석 기자
  • 승인 2021.05.13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전라감영 재창조 1단계 복원사업에 기여한 공로자 10명에게 감사패 수여
전라감영의 옛 위용을 되찾고 최대한 조선시대 당시의 원형으로 복원하는 데 큰 역할 해
전주시는 최기영 복원공사 대목장 등 전라감영 재창조 1단계 복원사업에 기여한 공로자 10명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사진-전주시청)
전주시는 최기영 복원공사 대목장 등 전라감영 재창조 1단계 복원사업에 기여한 공로자 10명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사진-전주시청)

[시사매거진/전북] 전주시가 전라감영 복원사업에 기여한 10명의 공로자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시는 13일 전주시장실에서 최기영 복원공사 대목장 등 전라감영 재창조 1단계 복원사업에 기여한 공로자 10명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

이날 감사패는 △최기영 복원공사 대목장 △김지민, 김종영 기술지도자문 △최종만, 손동선 1차분 공사업체 대표 △김행수 1차분 공사 현장소장 △김재문 2차분 공사업체 대표 △이범관 2차분 공사 현장소장 △황호범 1차분 공사 감리현장소장 △신진영 2차분 공사 감리현장소장 등 10명에게 전달됐다.

이들은 조선왕조 500년 동안 전북과 전남, 제주를 관할했던 전라감영의 옛 위용을 되찾고, 최대한 조선시대 당시의 원형으로 복원되는 데 공사 과정에서 큰 역할을 했다.

이와 관련 시는 전라감영 1단계 복원사업을 통해 선화당과 내아, 내아행랑, 관풍각, 연신당, 내삼문, 외행랑 등 7동의 핵심건물을 복원했다. 또 지난달에는 전라감영 서편부지의 임시정비를 마쳤다. 향후 시는 완산경찰서 부지 이전 논의 등을 거쳐 전라감영 2~3단계 복원사업에 들어갈 예정이다.

전주시 관계자는 “코로나19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전라감영 1단계 복원 사업을 잘 마무리해 역사 정체성을 확립하고 전주의 자긍심을 높여주신 공로자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진행될 2·3단계 복원사업이 정상궤도에 오를 수 있도록 많은 관심을 모아달라”고 당부했다.

오운석 기자 info1122@naver.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