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2022년도 국비 확보 총력전 펼쳐
상태바
경남도, 2022년도 국비 확보 총력전 펼쳐
  • 한창기 기자
  • 승인 2021.05.13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찾아가는 지방재정협의회, 하병필 부지사, 기재부 예산실장 등 참석
2022년 주요 국비 사업 17건 1092억 원 지원 건의
김경수 지사 “초광역 권역별 균형발전, 대한민국 미래전략으로”
2022년 주요 국비사업에 대한 국비 지원을 기획재정부에 건의했다.(사진_경남도청)
13일 경남도가 2022년 국비확보를 위해 '2021년 찾아가는 지방제정협의회'를 개최하고 있다..(사진_경남도청)

[시사매거진/부산울산경남] 경상남도가 2022년도 국비 확보에 총력전울 펼친다.

13일 도에 따르면 하병필 경남도 행정부지사가 경남도청에서 개최된 찾아가는 지방재정협의회에서 경남도 주요현안에 대한 설명과 2022년 주요 국비사업에 대한 국비 지원을 기획재정부에 건의했다고 밝혔다.

지방재정협의회는 정부예산 편성 전 내년도 투자방향을 공유하고 지역현안사업에 대한 지자체의 의견을 청취하기 위해 기획재정부 주관으로 매년 5월 개최된다. 올해는 기획재정부에서 지자체를 직접 방문한다.

이날 회의에는 최상대 예산실장 등 기획재정부 관계자와 하병필 경남도 행정부지사, 박종원 경제부지사를 비롯한 실국장이 참석했다.

이날 경남도가 건의한 주요 사업은 17건 1092억 원으로 ▲국도 5호선 해상구간(거제-마산) 조기착공 50억 원 ▲동북아 물류 플랫폼 구축 용역 20억 원 ▲비대면 의생명 의료기기 산업육성 기반구축 30억 원 ▲남부내륙철도 실시설계비 480억 원 ▲남해-여수 해저터널 건설 5억 원 ▲국립무형유산원 영남분원 설립 10억 원 ▲ICT연계 인공지능 통합 돌봄사업 20억 원 ▲부전-마산 간 전동열차 도입 198억 원 ▲초광역협력 가야문화권 조성 130억 원 ▲종합형 해양안전체험관 2억 원 ▲마산자유무역지역 폐공장 철거 35억 원 ▲황매산 녹색문화 체험지구 조성 5억 원 ▲재해대비 중층 침설식 가두리 시범사업 8억 원 ▲섬진철교 재생사업 5억 원 등이다.

하병필 행정부지사는 “오늘 건의하는 사업들은 우리 도 주요 현안사업인 만큼 정부예산안에 반영될 수 있도록 각별한 관심을 가져주실 것”을 요청했다.

한편 김경수 도지사는 협의회 시작 전 최 실장과 만나 “메가시티, 초광역 권역별 균형발전전략은 부울경만의 문제가 아니라 대한민국의 미래 전략이 돼야 한다”며 “정부, 특히 기재부가 수도권­비수도권 간 인구 이동, 지역균형뉴딜, 혁신도시 2.0 등 우리나라가 수도권 일극체제에서 다극체제로 전환할 수 있도록 앞장 서 고민해 달라”고 당부했다.

경남도는 내년도 국고예산으로 7조3579억 원을 신청했다. 이는 지난해 확보한 국고예산 6조5637억 원보다 7942억 원 증가한 규모로 국비 7조 원 시대를 개막하는 밑바탕이 될 것으로 보인다.

도는 찾아가는 지방재정협의회 이후 정부예산안 심의가 본격화되는 6월부터 행정ㆍ경제부지사와 전 실국장 등 간부공무원을 중심으로 중앙부처와 기획재정부를 집중적으로 방문해 도에서 추진하는 역점 사업들이 정부안에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창기 기자 aegookja@sisamagazine.co.kr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