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위기가구 맞춤형 해결방안 지원 ‘맞손’
상태바
전주, 위기가구 맞춤형 해결방안 지원 ‘맞손’
  • 오운석 기자
  • 승인 2021.05.12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12일 위기가구 통합사례관리 지원을 위한 업무 재협약 체결
평화사회복지관, 안골노인복지관 등 10개 기관 협력해 위기가구에 맞춤형 해결방안 제공
전주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위기가구 통합사례관리 지원'을 위한 업무 재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전주시청)
전주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위기가구 통합사례관리 지원'을 위한 업무 재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전주시청)

[시사매거진/전북] 전주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김승수, 박주종)는 12일 전주도시혁신센터에서 지역 내 사회복지관과 노인복지관, 장애인복지관 등 복지기관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위기가구 통합사례관리 지원을 위한 업무 재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2013년 6월부터 9개 권역의 희망보드미 거점기관과 민관 협력 통합사례관리 서비스를 추진해온 전주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거점기관 중 일부 기관이 변경되면서 운영의 안정화를 도모하기 위해 다시 협약을 맺었다.

이날 협약에 참여한 기관은 전주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를 비롯해 △평화사회복지관 △참사랑낙원 △학산종합사회복지관 △선너머종합사회복지관 △전주장애인종합복지관 △안골노인복지관 △금암노인복지센터 △덕진노인복지관 △덕진지역자활센터 등이다.

이들 기관은 기관 간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위기가구에 전문적인 맞춤형 해결방안을 제공하는 등 통합 사례관리를 이어가기로 뜻을 모았다.

박주종 공동위원장은 “전주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참여기관들과 함께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위기가구에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며 “공동의 사회보장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희망보드미 거점기관과의 협력과 교류가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오운석 기자 info1122@naver.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