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코로나 대비 제주관광 재단장 준비 글로컬 상품 콘텐츠 발굴 공모 추진
상태바
포스트 코로나 대비 제주관광 재단장 준비 글로컬 상품 콘텐츠 발굴 공모 추진
  • 오형석 기자
  • 승인 2021.05.11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화권 신흥 소비층 MZ세대를 잡아라!
제주관광공사 '글로컬 상품 콘텐츠' 발굴 공모전 

[시사매거진/제주] 최근 국내여행사에서 해외여행상품을 선보이는 등 해외여행이 서서히 재개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중화권 개별관광객 유치를 위한 얼리버드 여행상품이 개발되고 있어 주목을 끌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관광공사(사장 고은숙)는 포스트 코로나 대비 제주관광 재도약을 위해 제주관광 인바운드 핵심시장인 중화권 시장의 체질개선과 도내업계 경쟁력 강화를 위한 ‘글로컬* 상품 발굴’ 사업을 추진한다고 10일 밝혔다. 'MZ세대'는 밀레니엄세대(Y세대)와 Z세대의 합성어, 1980년대~2000년 초반까지 출생한 세대를 말한다. '글로컬'(Glocal)이란 글로벌(Global)과 로컬(Local)의 합성어, 세계성과 지역성을 동시에 갖추고 있음을 말한다.  

글로컬 상품은 현지의 사람, 문화, 경험을 중시하는 MZ세대의 여행 트렌드에 맞춰 글로벌 감성과 제주만의 매력적인 콘텐츠를 바탕으로 한 여행상품으로써 상품개발은 도내업계를 대상으로 공모를 통해 발굴할 예정이다. 

이번 공모는 코로나 이전 중국 인바운드 시장의 문제점인 과도한 송객수수료로 인한 저가 단체관광상품의 폐해를 개선하고 도내 로컬여행사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제주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차별화된 상품을 통해 관광객 만족도를 높이는데 목적이 있다. 

공모는 5월 10일부터 6월 11일까지 5주간 시행될 예정이며, 도내 일반여행업에 등록된 업체 또는 도내 일반여행사와 관광콘텐츠 업체의 컨소시엄 구성으로도 참여가 가능하다. 참여 업체를 대상으로 내·외부 전문가 서면평가와 현장실사를 통해 최종 5개 상품을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된 상품을 대상으로 상금을 포함한 인센티브 지급 및 하반기 제주상품 최초 현지 온·오프라인 채널을 활용해 얼리버드 프로모션을 추진한다. 특히 중화권 현지 유력 OTA(씨트립, 마펑워 등) 및 글로벌 OTA를 활용해 라이브커머스, 랜선여행을 통해 소비자와 실시간으로 소통하고 직접 판매를 촉진할 계획이다. 
 
또한, 중화권 현지에 제주관광 팝업스토어를 열어 글로컬 상품과 제주관광 콘텐츠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등 선정된 업체를 대상으로 상품 개발 및 판촉을 위한 지원을 할 계획이다. 자세한 공모내용은 공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현재 해외마케팅은 코로나 이후 해외여행시장 선점을 위한 사업 추진에 집중하고 있으며, 특히 중화권 시장은 과거와 같은 저가단체관광의 폐해가 재연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이를 개선하기 위한 노력들이 필요하다”며 “이번 글로컬 상품은 이런 부분들을 일정부분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형석 기자  yonsei6862@gmail.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