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남구, 행암동 ... 행정복지센터 7월 오픈
상태바
광주 남구, 행암동 ... 행정복지센터 7월 오픈
  • 최윤규 기자
  • 승인 2021.05.07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숙원’ 효덕동 분동 해결…17개동으로 재편
명칭은 진월동‧효덕동, 행정수요 신속 대처 가능

[시사매거진/광주전남] 광주시 남구(구청장 김병내)가 인구 과밀화에 따른 행정수요 증가로 효덕동 분동을 추진 중인 가운데 오는 7월 행암동에 관내 17번째 행정동 복지센터를 새롭게 문을 연다.

광주 남구, ‘민원접수 패턴 분석’ 고품질 서비스 실시(사진_최윤규 기자)
광주 남구, ‘민원접수 패턴 분석’ 고품질 서비스 실시(사진_최윤규 기자)

6일 남구에 따르면 오는 7월부터 효덕동 관내가 진월동과 효덕동으로 나뉜다.

신규 행정동 복지센터 명칭은 주민들의 의견에 따라 기존의 효덕동 행정복지센터 명칭을 그대로 사용하되 현 효덕동 행정복지센터는 진월동 행정복지센터로 명칭을 변경하기로 했다.

이날 기준으로 효덕동 관내 면적과 인구수는 8.5㎢에 4만5,836명으로 분동이 이뤄지면 진월동은 2.7㎢에 2만9,593명으로, 효덕동은 5.8㎢에 1만6,243명으로 바뀌게 되어 주민들의 행정수요에 신속한 대응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새롭게 문을 여는 효덕동 행정복지센터는 행암동 효우로 200에 위치한 블랙데이 식자재마트 3층에 둥지를 틀 예정이다.

이곳 청사는 효덕동 행정복지센터를 신축하기 전까지 임시 청사로 활용되며, 남구 관내 행정동은 기존 16개동에서 17개동으로 바뀌게 된다.

남구 관계자는 “그동안 효덕동은 인구 과밀화로 동 행정복지센터 이용시 주민들의 큰 불편이 따랐다”면서 “앞으로 다양한 행정‧복지 수요에 발 빠르게 대처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됨에 따라 주민들에게 질 높은 행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남구는 효덕동 분동 추진을 위해 지난해 7월 실태조사를 시작으로 주민설명회 및 온‧오프라인 설문조사를 통해 분동 절차를 진행해 왔다.

최윤규 기자 digitalace@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