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수군, 신규·이동 공중보건의사 11명 근무지 배치
상태바
장수군, 신규·이동 공중보건의사 11명 근무지 배치
  • 최철민 기자
  • 승인 2021.04.17 2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_장수군청)
(사진_장수군청)

[시사매거진/전북] 장수군은 2021년도 신규·이동 공중보건의사 11명을 근무지에 배치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들은 의과 5명, 한의과 4명, 치과 2명으로 의과 3명은 각각 계북.번암.산서보건지소에서 내과 진료를 맞게되며, 한의과 4명은 각각 계남·계북·번암·산서보건지소에서 한의과 진료를 맞게 되며, 치과 2명은 보건의료원에서 치과 진료와 구강보건 업무로 배치된다.  

그동안 공중보건의사는 4주간의 군사훈련을 받고 배치되었으나, 코로나19 팬더믹이라는 국가적 위기의 지속으로 2020년 및 2021년 배치된 의과 공중보건의사들은 군사 훈련을 받지 않고 공공보건의료 체계 유지를 위하여 지역사회로 긴급 배치되어 공공보건의료 제공한다.

장수군은 이들이 보건의료 취약 지역의 '건강 지킴이'로서 신체뿐만이 아닌 군민의 마음까지 어울이는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유봉옥 의료원장은 "새로 배치되는 공중보건의사들이 자신의 역량을 발휘해 군민들에게 따뜻하게 다가가길 바라며, 코로나19 유행 상황에서 진료 외 방역최일선인 선별진료소 및 코로나19 예방백신 등 업무 지원으로 코로나19가 하루빨리 종식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중보건의사는 국가공무원법에 따라 임기제 공무원의 신분을 가진다. 농어촌 등 보건의료 취약 지역의 보건기관에서 진료 업무 등을 담당한다.

최철민 기자 isccm0321@naver.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