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호박 껍질과보관법’ 고르는 법은 표면이 고르고 흠집이 없으며 꼭지가
상태바
‘애호박 껍질과보관법’ 고르는 법은 표면이 고르고 흠집이 없으며 꼭지가
  • 박세정 기자
  • 승인 2019.10.01 0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애호박

[시사매거진=박세정 기자] 애호박을 고르는 법은 표면이 고르고 흠집이 없으며 꼭지가 신선한 상태로 달려 있는 것이 좋다. 잘랐을 때 씨앗이 너무 크거나 누렇게 들뜬 것은 오래된 것이며, 손으로 눌러 보아 탄력이 없는 것은 바람이 든 것이므로 피한다. 손질하는법은 깨끗이 씻은 후 꼭지를 잘라내고 음식 용도에 맞게 썰어서 요리에 사용한다. 애호박으로 할 수 있는 요리는 호박나물, 호박선, 호박전 등 다양하다.

껍질이 미끌거리고 물기가 있지만 큰 이상은 없으니 섭취해도 된다. 걱정된다면 흐르는 물에 1분 정도 씻은 후 먹으면 된다. 물기를 없애고 수분의 흡수력이 좋은 신문지나 종이에 싸 습기가 없는 곳에 차게 두어야 싱싱하다. 썰어놓은 것은 비닐팩이나 랩, 용기에 넣어 입구를 닫아 냉동보관한다.

여름철 대표 채소중 하나다. 100g당 38kcal라 다이어트에도 매우 좋은 식품이다. 애호박의 효능은 노폐물 배출, 소화불량개선, 항산화기능 등이 있다. 부작용은 불용성 식이섬유가 다량 함유되어 있어 소화불량이 생길 수도 있으니 과다섭취는 하면 안된다.

애호박으로 해먹을수 있는 요리는 매우 많다. 그중 애호박 찌개와 전(부침개), 나물무침이 제일 많이 사랑받는다. 애호박 찌개는 돼지고기(앞다리살 또는 목살) 200g, 애호박 1개, 양파 반개, 대파 반대, 청양고추 반개, 다시마 멸치 육수 3컵, 양념 쟤료로 고추장 2큰술, 고춧가루 1큰술, 다진 마늘 반큰술, 국간장 1큰술, 새우젓 반큰술, 고기 밑간 쟤료로 다진 마늘 반큰술, 맛술 1큰술, 약간의 후춧가루를 준비한다.1. 한 입 크기로 썬 돼지고리를 밑간 쟤료에 버무린다.2. 애호박과 양파는 한 입 크기, 대파와 청양고추는 어슷썰기로 썬다. 3. 냄비에 기름을 살짝 두르고 밑간 한 돼지고기를 넣어 2분 정도 볶아 표면이 살짝 익으면 분량의 물과 양념재료를 넣어 10분 정도 끓인다.4. 손질한 애호박과 양파를 넣고 더 끓인다.5. 마지막에 대파와 청양고추를 넣으면 완성이다.

궁합이 좋은 음식들이 많다. 애호박은 새우젓과도 잘 어우러진다. 애호박 나물은 애호박, 양파, 대파 한 개 씩 준비한다. 애호박과 양파, 대파를 썰어준다. 간 마늘 작은 술, 멸치 액젓 작은 술, 참기름 반 스푼 정도 후라이팬에 넣고 볶아주면 맛있는 애호박 나물이 완성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