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오윤아 "키 170cm, 중학교 때부터 성인으로 착각"
상태바
'라디오스타' 오윤아 "키 170cm, 중학교 때부터 성인으로 착각"
  • 박세정 기자
  • 승인 2019.09.29 2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시사매거진=주진현 기자] '라디오스타' 오윤아가 장신의 키에 대한 비밀을 밝혔다.

지난 25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방송인 김수용, 모델 아이린, 방송인 하승진, 배우 오윤아가 출연했다.

이날 오윤아는 "성인이 되어서도 성장판이 닫히지 않았다던데"라는 MC들의 질문에 "스무살이 넘어서까지 키가 자랐다"고 말했다.

오윤아는 "원래 167cm 정도라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성인이 되어서 키를 재보니 170cm가 넘더라"면서 "중학생일 때부터 사람들이 성인으로 착각했다"고 털어놨다.

특히 그는 "그래서 야타족들이 말을 많이 걸었고, 쫓아오는 남자들도 많았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