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충곤 군수, "오늘 심는 나무들이...풍요의 화순 숲 될 것"
상태바
구충곤 군수, "오늘 심는 나무들이...풍요의 화순 숲 될 것"
  • 공성남 기자
  • 승인 2019.04.03 1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목일 맞이 400여 명 참여...편백 2300그루 식재
3일 오전 화순군은 생물의약산업단지가 있는 화순읍 내평리 일원에서 제74회 식목일을 맞아 나무 심기 행사를 열었다. 사진은 구충곤(사진 가운데) 화순군수, 강순팔(왼쪽 두번째) 화순군의회 의장 등 관계기관장들이 기념 촬영하는 모습이다.(사진_화순군 제공)

[시사매거진/광주전남=공성남 기자] 화순군(군수 구충곤)이 3일 제74회 식목일을 기념하는 대규모 나무 심기 행사를 펼쳤다.

생물의약산업단지가 있는 화순읍 내평리 일원에서 열린 ‘새 산 새 숲 새로운 미래 100년, 희망의 나무 심기’ 행사에 군청 등 공공기관과 관계 기관, 지역 사회 단체, 임업 단체 회원 등 40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 참가자들은 약 1시간여 동안 1.5ha에 편백 2300그루를 심었다.

구충곤 화순군수는 “우리가 함께 심는 나무가 훗날 우리 후세에 살기 좋은 삶의 터전을 만들어 줄 거라 확신한다”며 “오늘 정성껏 심은 나무를 잘 가꾸는 것이 미래에 풍요로운 화순의 명품 숲을 만드는 첫걸음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구 군수는 “최근 지속적인 건조한 날씨로 산불 발생 위험이 그 어느 때보다 높다”며 “산불 예방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푸르고 울창한 숲을 후대에 물려주자”고 당부했다.

군은 지난달 15일부터 ‘봄철 나무 심기 운동’을 펼치고 있다. 나무 심기 운동 기간은 45일로 군은 4월 말까지 화순 전역에 42만 그루를 심을 계획이다.

이를 위해 군은 ▴경제림 조성 사업(40ha 12만 그루) ▴큰 나무 조림사업(85ha 13만 그루) ▴미세먼지 저감 조림 사업(65ha 15만 그루) ▴지역 특화 조림 사업(26ha 2만 그루)을 추진하고 있다.

최근 개통한 지방도 817호선 도암 호암~우치 구간에 이팝나무 400그루를 심는다.

군은 피톤치드를 많이 배출하는 편백, 속성수로 목재를 생산하는 백합나무, 견과류 수종인 호두나무, 개암나무, 비자나무, 피칸 등 다양한 수종을 심을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