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인도네시아 대상 공적개발원조(ODA) 사업 2차 예비선정
상태바
대전시, 인도네시아 대상 공적개발원조(ODA) 사업 2차 예비선정
  • 육지연
  • 승인 2017.01.16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2022년(5개년), 4,576백만원, KOICA 기금 활용
▲ 대전광역시

[시사매거진]대전광역시는 외교부(KOICA)의 2018년도 공적개발원조(ODA) 공모사업에 제안한‘인도네시아 지역혁신거점구축 지원사업’이 제2차 예비사업으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외교부는 지난해 10월 제1차 예비사업으로 13개를 선정(중앙 10, 지자체 3)하고, 그 동안 수원국의 사업제안서(PCP) 및 국가협력전략 여부 등에 대하여 심사를 거쳐 제2차 예비사업으로 4개(중앙 3, 지자체 1)를 선정 발표했다.

대전시가 제안한 ODA 사업은 우호협력도시인 인도네시아 탕그랑셀라탄시 지역에 혁신센터 설립과 기자재 지원, 전문인력 파견, 기술인력 양성 등을 통해 개발도상국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공동번영을 추구하고자 하는 사업이다.

대전시 관계자는“최초의 공적개발원조(ODA) 제안사업이 최종선정 될 수 있도록 대전테크노파크에 ODA사업 TF를 구성하여 실행계획 수립 등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과학기술기반 지역혁신거점 구축사업(ODA)이 성공적으로 추진되면 지역기업, 연구소 등이 인도네시아 진출기반을 확보함은 물론 대전광역시의 국제적 위상을 제고하는 등 긍정적 효과가 매우 크게 발생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