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현우연,윤도현좋은사람 왕좌를 지켰다!
상태바
박정현우연,윤도현좋은사람 왕좌를 지켰다!
  • 김현기 실장
  • 승인 2016.05.19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BS‘신의목소리‘ 박정현, 윤도현 무대! 음원으로 한번더!
▲ 출처:SBS

[시사매거진]SBS’신의목소리’에 출연한 윤도현과 박정현의 무대가 음원으로 출시되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18일 수요일 SBS’신의 목소리’에는 윤도현, 거미, 박정현, 케이윌, jk김동욱이 출연했다.

첫번째 대결은 해체된 ‘더 씨야’의 메인 보컬 성유진과 박정현이 대결을 펼쳤다. 작년까지 걸그룹 메인 보컬로 활동안 성유진은 박정현이 불렀던 ‘상속자들 OST’의 ‘마음으로만’을 불렀다. 성유진은 마음이 편안해지는 청량한 목소리와 안정적인 고음으로 기존 곡과는 다른 느낌으로 그룹 해체의 아픈상처와 힘들었던 감정들을 노래에 담았다.

이에 맞서 박정현은 베이비복스의 ‘우연’을 불렀다. 녹화 당일 박정현은 컨디션이 좋지 않았지만 무대에 올라서는 180도 달라진 프로다운 모습을 보여줬다. 작지만 강렬하며, 치명적인 유혹을 보이며, 보사노바 풍으로 완벽하게 곡을 이끌어 나갔다. 후반부엔 갑자기 전조된 멜로디와 함께 감동의 파워풀한 댄스를 보여주며 여신다운 면모로 현장의 모든 사람을 사로 잡았다.

두번째 대결은 현재 뮤지컬 ‘헤드윅’에서 남편과 아내로 호흡을 맞추고 있는 임진아와 윤도현이 대결을 펼쳤다. 임진아는 윤도현의 ‘나는나비’를 선곡했다. 초반 무반주에서 돋보이는 시원한 보컬로 패널과 방청객들의 귀를 즐겁게 해주었고, 후반부에는 여성스럽고 파워풀한 모습으로 무대를 압도 했다. 관객들과 패널들은 노래에 맞춰 헤드벵잉하는 등 신나는 무대를 마음껏 즐겼다.

이어서 윤도현은 토이의 ‘좋은사람’을 선곡했다. 초반엔 락느낌보다는 원곡느낌대로 서정적인 느낌으로 스타트를 했다. 중간엔 로맨틱하게 부르며 훈훈한 가사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훈내나는 오빠의 모습을 보여 줬다. 손동작도 살랑살랑 하며 달콤한 목소리를 내며, 후반엔 락느낌의 샤우팅을 선보이며 본인만의 락 스타일까지 보이며 환상적인 무대로 꾸몄다.

박빙의 무대로 멋진 무대를 펼쳤지만 아마추어 가수들은 ‘박정현’과 ‘윤도현’의 왕좌를 뛰어 넘진 못했다.

SBS‘신의 목소리’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