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예원-진지희 ‘백희가 돌아왔다’ 출연 확정!
상태바
강예원-진지희 ‘백희가 돌아왔다’ 출연 확정!
  • 김현기 실장
  • 승인 2016.05.17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모x깡 최강 母女가 온다! 기대UP
▲ 사진제공 : SM C&C, 웰메이드예당

[시사매거진]배우 강예원과 진지희가 ‘백희가 돌아왔다’ 출연을 확정짓고 오랜만에 브라운관 나들이에 나선다.

강예원과 진지희는 KBS 2TV 월화드라마 ‘백희가 돌아왔다’(극본 임상춘, 연출 차영훈, 제작 FNC엔터테인먼트)에 주인공 모녀 역을 맡아 조용한 섬, 섬월도를 발칵 뒤집는 최강 모녀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백희가 돌아왔다’는 조용한 섬 섬월도에서 과거의 스칼렛 오하라 양백희가 신분 세탁 후 18년 만에 돌아온 이야기를 그린 코믹 가족극.

강예원은 과거 범상치 않은 미모와 깡으로 섬 전체를 들썩이게 만들었던 전설의 주인공 ‘양백희’ 역을 맡았다. 자연요리연구가로 신분세탁을 한 백희는 딸 옥희와 함께 18년 만에 고향 섬월도에 돌아온 요주의 인물이다.

영화 ’해운대’부터 ’퀵’, ‘하모니’, ‘연애의 맛’, 최근 개봉한 ‘날 보러와요’까지 장르를 넘나드는 종횡무진 활약을 통해 충무로 흥행배우로 자리매김한 강예원. 다양한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엉뚱하고 발랄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매력을 선보였던 만큼 이번 작품에서 로코 퀸의 잠재력을 폭발시키며 스크린에 이어 브라운관을 점령할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진지희는 양백희의 딸 신옥희 역을 맡아 강예원과 함께 최강 모녀호흡을 선보일 예정이다. 옥희는 섬월도로 전학 온 첫 날부터 학교를 휘어잡는 등 반항적이고 엉뚱한 매력의 여고생. 엄마 백희보다 한 술 더 뜨는 청출어람의 과격 발랄함으로 안방극장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을 예정이다.

‘지붕뚫고 하이킥’의 귀여운 악동에서부터 ‘선암여고 탐정단’ 등 영화와 드라마를 가리지 않는 다양한 작품 활동을 통해 꾸준히 성장하며 잘 자란 아역 배우로 손꼽히는 진지희인만큼 이번 작품을 통해 만나게 될 그녀의 새로운 이미지에 대한 기대감이 벌써부터 높다.

‘백희가 돌아왔다’는 ‘각시탈’, ‘상어’, ‘조선총잡이’ 등을 연출했던 차영훈 PD와 ’도도하라’, ‘내 인생의 혹’ 등을 집필한 임상춘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 특히 차영훈 PD는 지난해 유쾌한 심령로코물인 KBS 2TV 드라마스페셜2015 시즌2 ‘귀신이 돌아왔다’를 통해 웃음과 감동을 함께 선사하며 큰 반향을 얻은 바 있어 이번 작품에 대한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한껏 상승시키고 있다.

‘백희가 돌아왔다’는 ‘동네변호사 조들호’ 후속으로 오는 6월 6일(월)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