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우수연구개발 혁신제품 조달시장 진출지원에 178건 신청
상태바
중기부, 우수연구개발 혁신제품 조달시장 진출지원에 178건 신청
  • 박희윤 기자
  • 승인 2021.04.05 1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칠승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사진_김윤배 기자)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사진_시사매거진)

[시사매거진] 중소벤처기업부(장관 권칠승, 이하 중기부)는 ’2021년 우수연구개발 혁신제품(이하 혁신제품) 지정제도 제1차 시행계획‘ 공고를 통해 178개 제품이 접수됐다고 밝혔다. 

중기부는 기술개발사업을 통해 개발된 제품 중 기술의 혁신성과 공공성이 우수한 제품을 지정해 정부와 공공기관과의 수의계약을 지원하고 있는데 전 부처에서 지정한 우수연구개발 혁신제품 142개 중 67%인 95개의 혁신제품을 지정한 바 있다.

특히 이번 공고를 통해 지난해 상·하반기(각 103개, 158개)에 접수된 건수 대비 역대 최다 접수를 기록해 혁신제품 지정제도에 대한 중소기업의 높은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분야별로 살펴보면 기계소재 25.8%(46개), 전기전자 30.3%(54개), 정보통신 21.9%(39개), 바이오의료 9.6%(17개), 화학 8.4%(15개), 에너지자원 2.8%(5개), 지식서비스 1.1%(2개)로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이 지원했다.

한편 작년에 중기부가 지정한 혁신제품 95개에서 약 214억원의 공공조달 성과가 나온 것으로 확인돼 앞으로도 다양한 공공부문에서 혁신제품이 활약을 펼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20년 1차 지정(‘20.7월)된 44개 혁신제품 중 26개 제품이 공공시장 진입에 성공해 207억원의 매출이 발생했으며, 올해 1월 지정된 51개 혁신제품에서도 지정 2개월 만에 11개 제품에서 약 7억 원의 공공조달 성과가 나왔다.

‘20년 7월 지정된 ㈜휴먼아이씨티는 산업현장에서 비정상·위험 상황발생시 경보상황을 신속하고 정확하게 감지하는 ’인공지능(AI) 비전 시스템‘을 한전KDN 등 6개 기관에 22억 5,000만원 규모로 공급했고, 올해 1월에 지정된 ㈜네이즈는 대규모의 폐쇄회로티브이(CCTV) 운영환경에서 카메라를 통해 전송된 영상을 실시간으로 관제, 저장, 검색하고 정보를 통합 관리할 수 있는 ’스마트 통합 관제 시스템‘을 경기 의왕시에 1억 8,000만원 규모로 공공조달 계약을 체결했다.

또한 혁신적 아이디어와 우수한 기술력으로 향후 공공조달 성과가 예상되는 제품들이 공공조달을 본격 준비하고 있다.

중기부는 올해부터 산하의 11개 공공기관 대상으로 혁신제품을 선제적으로 구매해 활용할 수 있도록 혁신제품 시범구매사업을 신규로 추진할 예정이다. (10억원 규모)

시범구매에 참여한 공공기관은 사용에 따른 실효성, 개선사항 등 시범사용 결과를 파악해 혁신제품의 활용성을 검증함으로써 혁신제품의 신속한 시장진입을 지원하고 후속 구매까지 가능하다.

중기부 원영준 기술혁신정책관은 “지난해 도입된 혁신제품 지정제도가 이제 본격 활성화되고 있는 만큼 기술혁신성을 보유한 많은 중소기업이 보다 쉽게 공공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기반이 될 것”이라며, “혁신제품 시범구매사업, 기업과 기관 간 매칭행사 등 공공부문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을 유도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마련해 혁신제품의 공공구매 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희윤 기자  bond003@sisamagazine.co.kr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