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목포시, 청정전남 으뜸마을 만들기 45개 마을 선정
상태바
전남 목포시, 청정전남 으뜸마을 만들기 45개 마을 선정
  • 황보배 기자
  • 승인 2021.03.31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년간 매년 3백만원 사업비 지원받아 마을가꾸기
목포시청 전경(사진_목포시청)
목포시청 전경(사진_목포시청)

[시사매거진/광주전남] 목포시 45개 마을이 ‘청정전남 으뜸마을 만들기 사업’에 선정됐다.

전라남도는 지난 30일 전남도청 김대중강당에서 개최된「청정전남 으뜸마을 범도민 출범식」을 개최하고 사업 참가 마을을 발표했다.

선정된 으뜸마을은 매년 300만원씩 3년간 총 900만원을 마을가꾸기 사업비로 지원받아 마을 환경 개선과 경관 조성 사업을 시행하게 된다.

‘청정전남 으뜸마을 만들기 사업’은 주민 스스로가 공감과 소통을 통해 마을공동체를 회복하면서 전남의 청정자원 관리를 위해 사업 계획부터 사후관리까지 주도적으로 추진해가는 범도민 운동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올해 처음으로 시행하는데 목포에서는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경쟁력있는 마을들이 선정됐다”며 “사업을 내실있게 추진해 청정 목포를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목포시는 45개 마을을 대상으로 4월부터 사업을 추진해 9월 자체점검을 거쳐 10월 전라남도 평가에 대비할 계획이다.

황보배 기자 msc2534@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