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교육청 장석웅 도교육감, 한전공대 특별법 제정 환영
상태바
전라남도교육청 장석웅 도교육감, 한전공대 특별법 제정 환영
  • 송상교 기자
  • 승인 2021.03.27 2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차세대 에너지 연구·개발 · 인재양성 메카” 기대
전라남도교육청 장석웅 도교육감은 “지난 24일(수) 한전공대 특별법이 국회를 통과한 데 대해  환영하는 입장문을 발표했다”고 밝혔다.(사진_전라남도교육청)
전라남도교육청 장석웅 도교육감은 “지난 24일(수) 한전공대 특별법이 국회를 통과한 데 대해  환영하는 입장문을 발표했다”고 밝혔다.(사진_전라남도교육청)

[시사매거진/광주전남] 전라남도교육청 장석웅 도교육감은 “지난 24일(수) 한전공대 특별법이 국회를 통과한 데 대해  환영하는 입장문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장석웅 도교육감은 이날 ‘한국에너지공과대학(한전공대) 법’이 국회를 통과한 뒤 발표한 환영 입장문을 통해 “한전공대가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 유수의 공과대학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글로벌 명문대학으로 도약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장석웅 도교육감은 “특별법 제정을 계기로 우리 모두의 숙원인 한전공대가 내년에 정상적으로 개교해 전남과 나주를 차세대 에너지 연구·개발 및 인재 양성의 메카로 발돋움시키고, 아이들에게 새 희망을 안겨주기 바란다”고 피력했다.  
 
또, “한전공대는 4차 산업혁명과 기후변화에 대응한 에너지 분야 미래인재 양성의 요람이 될 것”이라며 “최고 수준의 에너지 특화교육을 통해 배출된 인재들이 국가산업과 지역경제를 견인하는 동량으로 자라주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장석웅 도교육감은 특히, “전라남도교육청도 미래 역량을 갖춘 에너지 분야 기술인재 양성에 온 힘을 쏟을 것”이라면서 “이를 위해 나주 금천에 있는 전남과학고를 한전공대와 인접한 부영CC 내로 이전해 한전공대와 연구시설 및 인적자원을  공유함으로써 교육적 효과를 극대화도록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번 특별법 제정은 한전공대의 성공을 바라는 전남도민과 교육가족의 열망이 반영된 결과”라며 “이제 법적 절차가 마무리된 만큼 학교 설립을 서둘러 내년 개교가 차질 없이 이뤄지도록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장석웅 전남교육감 한전공대 특별법 국회통과 관련 입장문】 전문이다.

한전공대 특별법 국회통과를 환영합니다
    
  마침내 나주 빛가람 혁신도시에 한국에너지공과대학(한전공대)을 설립하기 위한 특별법이 제정됐습니다. 한전공대 개교에 필요한 마지막 관문을 통과한 것입니다. 더 늦지 않게 법이 제정되어 정말 다행입니다.

  한전공대의 성공을 바라는 우리 모두의 열망이 반영된 결과이며, 전남도민·교육가족과 함께 환영합니다. 이제 법적 절차가 마무리된 만큼 내년 개교가 차질 없이 이뤄지도록 학교설립을 서둘러야 하겠습니다.

  한전공대는 4차 산업혁명과 기후변화에 대응한 에너지 분야 미래인재 양성의 요람이 될 것입니다. 한전공대가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 유수의 공과대학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글로벌 명문대학의 반열에 오를 것임을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이곳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에너지 특화 교육을 받은 인재들이 국가산업과 지역경제를 견인하는 동량으로 자라날 것이라 기대합니다. 

  전라남도교육청도 미래 역량을 갖춘 에너지 분야 과학인재를 양성하는  데 온 힘을 쏟을 것입니다. 특히, 나주 금천에 있는 전남과학고등학교를 한전공대와 인접한 부영CC 내로 이전해 한전공대의 연구시설과 인적 자원을 공유함으로써 교육적 효과를 극대화하도록 추진하겠습니다. 부영 측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력을 부탁드립니다.

  모쪼록, 이번 특별법 제정을 계기로 한전공대 설립 준비에 박차를 가해 내년에 정상적으로 개교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이를 통해 전남과 나주가 차세대 에너지 연구·개발 및 인재 양성의 메카로 거듭나, 우리 아이들에게 새로운 ‘희망’을 안겨주기를 소망합니다. 

  감사합니다.

2021년 3월 24일
전라남도교육감 장 석 웅

 

송상교 기자  sklove77@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