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분청문화박물관, 제7기 고흥 분청사기 도예강좌 개강
상태바
고흥분청문화박물관, 제7기 고흥 분청사기 도예강좌 개강
  • 송상교 기자
  • 승인 2021.02.24 0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50여명 참여, 16주에 걸쳐 수준별 강좌 진행
고흥군은 “지난 18일 500년 고흥 분청문화의 전통을 잇고 도자문화의 대중화를 위하여 지역주민들을 대상으로 하는 ‘제7기 고흥분청사기 도예강좌 개강식’을 가졌다”고 밝혔다.(사진_고흥군청)
고흥군은 “지난 18일 500년 고흥 분청문화의 전통을 잇고 도자문화의 대중화를 위하여 지역주민들을 대상으로 하는 ‘제7기 고흥분청사기 도예강좌 개강식’을 가졌다”고 밝혔다.(사진_고흥군청)

[시사매거진/광주전남] 고흥군(군수 송귀근)은 “지난 18일 500년 고흥 분청문화의 전통을 잇고 도자문화의 대중화를 위하여 지역주민들을 대상으로 하는 ‘제7기 고흥분청사기 도예강좌 개강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제7기 고흥 분청사기 도예강좌는 지역주민 50여명이 참여하였으며, 분청문화박물관 내 한옥다목적 체험관에서 16주에 걸쳐 진행되는데, 강좌는 초급반(주간반), 초급반(야간반), 중급반, 물레반으로 구분되며, 기존 도예강좌를 2회 이상 수료한 수강생은 중급반, 나머지는 초급반으로 나누어 수준별 강좌를 진행할 예정이다.

강의 내용은 고흥 분청사기의 이론 교육 및 7가지 기법을 활용한 생활자기 제작으로, 초급반은 고흥 분청사기의 기초이론 및 분청사기 기법을 활용한 실생활 용기를 만들며, 중급반은 고흥 분청사기의 심화이론 및 분청사기 기법을 응용하여 다양한 형태의 분청사기를 만들어 볼 수 있다.

또한, 제7기 고흥 분청사기 도예강좌 수료식과 맞추어 ‘전통 흙가마 소성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며, 수강생들의 작품은 분청문화박물관 2층 로비에서 ‘도예강좌 수강생 작품 전시’를 진행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고흥 분청사기에 대해 심도 있게 배울 수 있는 시간과, 코로나19 상황으로 어려운 상황에서 지역민들에게 문화·여가생활을 제공할 수 있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송상교 기자  sklove77@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