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러딜러, 중고명품매입 견적비교 앱 ‘셀러딜러’ 출시
상태바
㈜셀러딜러, 중고명품매입 견적비교 앱 ‘셀러딜러’ 출시
  • 임지훈 기자
  • 승인 2021.02.22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거진] ㈜셀러딜러에서 중고명품매입 전용 앱 ‘셀러딜러’를 출시했다.

해당 플랫폼은 누구나 편리하게 중고명품을 거래할 수 있는 앱으로, 중고명품가방이나 중고명품시계 등 본인이 소유한 명품 사진과 간단한 설명을 올리면 전국에 있는 중고명품업체가 실시간으로 가격을 제시한다.

경매 방식으로 서로 입찰하는 시스템이라 매입 최고가를 제시하는 중고명품매입 업체를 쉽고 편하게 찾을 수 있으며 굳이 발품을 팔지 않아도 쉽게 거래할 수 있다.특히 기존에 일방적인 제시 가격으로 매입하던 방식의 단점을 보완해 더 부담 없이 거래할 수 있다.

셀러딜러를 이용하면 수수료 없이 무료로 거래할 수 있고 비대면 방식이 적용되어 거래에 대한 부담이 적다. 특히 발품을 팔 일이 없어 집에서 편하게 여러 업체를 비교하고 적당한 곳과 거래하면 된다.

중고명품 매입대금을 입금 받으면 셀러가 직접 부당한 감가, 매끄럽지 못한 매입진행 등을 매입업체 평점과 후기를 통해서 평가함으로써 딜러의 신뢰도를 체크할 수 있으며 이는 선택에 큰 도움이 될 수 있다.

셀러는 중고명품매입 실제 거래가 완료되면 셀러 등급이 단계적으로 올라가게 되고, 등급이 올라가면 더 많은 혜택과 특혜가 주어진다. 특히 등록물품에 셀러 등급이 표기되어 딜러 입장에서도 신뢰도를 쌓은 등급이 높은 셀러의 중고명품의 견적을 좀더 후하게 입찰할수 있도록 유도하고 있다.

관계자는 “현재 중고명품쥬얼리, 중고명품신발, 중고명품의류 등 다양한 제품을 취급하고 있으며 루이비통, 샤넬, 에르메스 외 구찌, 프라다 등 인지도 높은 명품가방과 롤렉스, 까르띠에, 오메가 외 태그호이어 등의 브랜드 시계도 취급하고 있다. 본 앱에서 활동하는 매입 업체는 진위판별 전문가이므로 중고나라, 당근마켓 등에서 직거래할 때 발생하는 클레임에서 해방될 수 있으니 많은 이용 바란다.”라고 전했다.

임지훈 기자 cjs1210@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