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정읍시 코로나19 42~47번, 가족 간 접촉 6명 집단 확진
상태바
[속보] 정읍시 코로나19 42~47번, 가족 간 접촉 6명 집단 확진
  • 이용찬 기자
  • 승인 2021.02.16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순천향 요양병원발 정읍 코로나19 42번 확진자 통해 가족들 5명 추가 확진

[시사매거진/전북] 설 명절을 앞둔 지난 14일, 서울 순천향대학교 내 입원 병동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집단적으로 발생한 가운데, 그동안 순천향대학교에 입원해 있던 정읍의 42번 확진자가 지난 15일 정읍에서 확진 판정되며 정읍에서 42번 확진자의 배우자와 딸, 딸의 배우자, 손주 등 모두 5명의 가족이 추가로 확진돼 정읍시 방역 당국이 긴급 역학조사 및 이동동선 파악에 나섰다.

정읍의 42번 확진자는 서울 순천향대학교병원에 약 10여 일 동안 입원해 있다가 설 명절을 앞둔 지난 10일, 정읍에 내려와 무증상 상태에서 설 연휴 동안 가족들과 지냈다. 하지만 순천향병원의 확진자와 동선이 겹쳐 긴급 코로나19 검사 후 뒤늦게 15일 늦게 확진 판정이 내려져 이들 가족에 대한 검사가 이뤄져 배우자와 딸, 사위, 손주 등이 추가로 확진됐다.

정읍시 보건소 서정을 건강증진과장에 따르면, 같은 공간에 머물던 자녀들 중 2명은 이미 서울로 상경한 상태로 서울에서 검사가 진행되고 있다. 하지만 정읍 42번 확진자가 서울 병원에서 입원 중, 지난 10일 정읍에 내려와 있었다는 점에서 다양한 친지와 가족들이 문안차 다녀갔을 것으로 추정돼 가족들의 이동 동선 및 cctv 등 추가 자료조사를 통해 이들 가족과 접촉한 사람들을 찾고 있다.

한편 서정을 과장은 “지금 상황에서는 이들 가족 이외에 다른 확진자가 나타나지 않기를 바라고 있지만, 설 연휴동안 정읍에서 확진자가 가족들과 만났고, 그 가족들이 무증상 상태에서 친지나 친구들을 만났을 수 있기 때문에 접촉자들에 대한 동선파악이 우선”이라며 마스크 착용과 사회적 거리두기를 당부했다.

이용찬 기자 chans0007@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