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자치구, CCTV 영상정보 공동 활용 본격 추진
상태바
광주광역시-자치구, CCTV 영상정보 공동 활용 본격 추진
  • 신진화 기자
  • 승인 2021.01.24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자치구 CCTV 1350대, 시 CCTV통합관제센터와 연계
- 시민 안전 인프라 확충 및 예산 50억 절감 효과
광주광역시청
광주광역시청

[시사매거진/광주전남] 광주광역시는 자치구의 불법주정차단속용 CCTV(폐쇄회보 텔레비전) 영상정보를 방범용으로 공동 활용하기 위한 영상정보 공유시스템 구축 사업을 올해 본격 추진한다.

영상공유시스템은 자치구가 348곳에서 운영 중인 불법주정차단속용 CCTV 1350대를 광주시CCTV통합관제센터와 연계해 범죄, 재난·재해, 사건·사고 예방을 위해 영상정보를 공동 활용하는 시스템 구축 사업이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해 8월 5개 자치구, 시 CCTV통합관제센터의 CCTV 통신망 구축 사업 계약업체 ㈜LG유플러스, CCTV통합관제센터의 영상관제솔루션 운용사인 영상관제 전문기업 이노뎁㈜과 업무협력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본격적인 시스템 구축을 위해 지난 1월 실시설계용역 업체를 선정했고, 다음달부터는 자치구별 불법주정차단속 시스템 분석 및 현장별 CCTV 설치현황 현장조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기본 및 실시설계를 4월까지 완료하고 5월부터는 본 공사를 착수해 올해 말까지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그동안 광주시는 아동복지법·보행안전법 등에 따라 방범용 CCTV를, 자치구는 도로교통법에 따라 어린이보호구역 등에 불법주정차단속용 CCTV를 각각 설치·운영했다.

시스템이 구축되면 범죄예방 및 재난·재해 등 위급 상황에 신속 대응할 수 있는 안전 인프라를 확보하게 된다.

또 동일 장소 근거리에 운영 중이던 CCTV가 신설 예정지역으로 이전 설치될 예정으로 총 1650대의 CCTV를 신규로 설치하는 효과가 있어 50억원 이상의 예산 절감이 예상된다.

정민곤 시 시민안전실장은 “앞으로도 더욱 촘촘한 사회안전망을 확충하고 범죄사각지대를 최소화해 시민이 안전하고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진화 기자 hero1145@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