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적협동조합 파인트리, 남촌상인회 상권 활성화 사업 성황리 종료...“협력의 장 넓혔다”
상태바
사회적협동조합 파인트리, 남촌상인회 상권 활성화 사업 성황리 종료...“협력의 장 넓혔다”
  • 김민건 기자
  • 승인 2021.01.22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거진] 지난해부터 시작되어 이번 달까지 진행된 사회적협동조합 파인트리와 명동의 남촌상인회가 참여한 서울시 골목상권 활성화 사업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되었다.

서울시 골목상권 활성화 사업은 소상공인과 사회적경제 기관의 협력을 통해 코로나19로 치명타를 입은 골목상권의 경제를 극복하고자 진행된 사업이다.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사회적경제 기관들이 협업하였다. 사회적협동조합 파인트리는 도시락 제작 사업을 통해 코로나로 인한 경기침체를 극복하고자 한 명동의 남촌상인회를 적극적으로 도왔다.

그 과정으로 SK와 협업하여 소상공인의 매출을 늘리고 취약계층의 끼니를 지원하는 ‘한끼 나눔 온택트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등 새로운 상생 모델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였다. 남촌상인회는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총 1만 6000여 개의 도시락을 공급하여 생계 걱정을 덜 수 있게 되었다.

사회적협동조합 파인트리의 박미아 단장은 "민관이 협력하여 한층 더 발전할 수 있는 사회적 경제 모델을 만들기 위해 2021년에도 많은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김민건 기자 dikihi@sisamagazine.co.kr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