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서구, ‘길고양이 중성화’ 주민과 공생방안 마련
상태바
광주 서구, ‘길고양이 중성화’ 주민과 공생방안 마련
  • 이계수 기자
  • 승인 2021.01.21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92회 임시회 기획총무위원회 회의중 박영숙 의원이 발언을 하고 있다.

[시사매거진/광주전남] 광주서구의회 박영숙 의원이 대표발의한 ‘광주광역시 서구 반려동물 및 유실 유기동물 보호와 학대방지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이 21일 제 292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최종의결 됐다.

제292회 임시회 기획총무위원회 회의중 박영숙 의원이 발언을 하고 있다.

이번 개정안의 주요내용은 길고양이를 포획 후 중성화해 다시 포획된 장소로 방사하는 내용의 ‘길고양이 관리방안 마련’ 항목을 포함해 길고양이로 인한 사회적 갈등을 최소화하고 개체수를 조절하도록 했다.

박영숙 의원

박영숙 의원은 “ 길고양이 중성화의 목적은 당초 민원 해결을 위한 자구책에서 시작했지만 조례의 취지와 맞게 진정으로 추구하는 목적 사업은 사람과 길고양이가 공존하는 사회구현이다.” 며 “이번 조례 개정은 동물복지와 보호에 대한 주민들의 관심과 인식이 높아지고 있는 현실에 발맞춰 이뤄진 것이다.”고 설명했다.

이계수 기자 sos01521@daum.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