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군, 주민습격한 야생멧돼지 사살
상태바
구례군, 주민습격한 야생멧돼지 사살
  • 주수익 기자
  • 승인 2021.01.15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례군, 주민습격한 야생멧돼지 사살...(사진_주수익 기자)
구례군, 주민습격한 야생멧돼지 사살 (사진_주수익 기자)

[시사매거진/광주전남] 구례군(군수 김순호)은 지난 14일 오전 05시 10분경 구례군 간전면 양천리 야동마을에서 새벽운동을 하던 H모씨를 야생멧돼지가 습격해 허벅지 등에 심각한 부상을 입히고 인근 순천시 성가롤로 병원으로 긴급 후송 수술을 받은 사고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구례군은 사실을 인지하고 즉시 간전면과 문척면에 마을 방송을 통해 야생멧돼지 피해를 전파하여 마을주민의 야외 활동을 중지 시켰다. 

구례군은 구례경찰서와 협조하여 순찰 강화를 통해 2차 피해 예방 조치와 더불어, 유해야생동물 포획단원 중 멧돼지 포획 전문가인 손영일(한국야생생물보호관리 협회 구례지회장) 등 6명과 사냥견 3마리를 투입했다. 포획활동 2시간만인 11시 10분경 인명피해를 가한 야생멧돼지를 사고지점 인근에서 사살하였다.
 
사살한 멧돼지는 2살 수컷이었으나, 정상 체중에 못 미치는 야윈 상태로 사고지점에 멀리 벗어나지 않고 근거리 산죽밭에서 발견되었다.

구례군은 혹시 있을 야생동물에 의한 질병 발생을 우려, 혈액을 채취 전라남도 동물위생시험소에 검사의뢰 하고 사살된 멧돼지는 랜더링 처리하였다.

김순호 군수는 “금번과 같은 안전사고가 재발되지 않도록 유해야생동물 포획활동을 활발히 전개하겠다”며 “사고 발생 시 초동대처에 더욱 힘쓸 계획이다”고 밝혔다. 

주수익 기자 ballhero@naver.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