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학교 동아시아연구소, ‘중국문학과 화문문학’ 발간
상태바
전남대학교 동아시아연구소, ‘중국문학과 화문문학’ 발간
  • 신진화 기자
  • 승인 2021.01.14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아시아연구소, 중국문학과 화문문학(사진_전남대)
동아시아연구소, 중국문학과 화문문학(사진_전남대)

[시사매거진/광주전남] 전남대학교 동아시아연구소(소장 엄영욱)가 중국의 디아스포라 문학에 관련한 국내외자료를 모아 ‘동아시아연구소 총서’ 5권 《중국문학과 화문문학》(엄영욱, 왕잉리, 쉬전, 전남대출판문화원)을 출판했다.

화문문학(華文文學)은 화인(華人)이 중국어(華文)로 창작한 문학을 일컫는데, ‘화인’이란 중국 외의 지역에서 장기간 거주하고 있는 한족, 혹은 한족에 동화된 중국 출신 일부 소수 종족이거나 정치적 망명을 한 중국인을 말한다.

20세기 격동시대에 자의든 타의든 간에 본국을 떠나 외국을 떠도는 화인들이 자신들의 언어 즉 중국어로 문학작품들을 창작했으며, 이 작품들이 서서히 본토에서도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중국문학과 화문문학’은 화인들이 쓴 작품뿐만 아니라, 디아스포라 작가들의 작품까지 폭넓게 비교 분석했다. 제1장 ‘디아스포라 문학과 중국문학의 확대’에서는 노벨문학 수상자인 까오싱지엔(高行健)과 나이폴, 재일한인 작가 김사량(金史良)과 장혁주(張赫宙), 조선족 작가 김학철(金学鐵)과 쿳시를 다뤘다.

제2장에서는 미국과 캐나다에서 활동하고 있는 이엔꺼링(嚴歌苓)과 장링(张翎)의 작품을, 제3장에서는 대만 작가인 바이링(白靈), 루한시우(路寒袖)의 작품을 분석하고 있다.

동아시아연구소는 앞으로도 동아시아 문학과 문화에 관계된 연구서 및 번역서를 추가로 발간할 계획이며, 총서 자료의 최신화도 꾸준히 진행해 나갈 예정이다.

신진화 기자 hero1145@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