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배우 민경아,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전속 계약
상태바
뮤지컬배우 민경아,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전속 계약
  • 오형석 기자
  • 승인 2021.01.14 1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뮤지컬 배우 민경아(자료제공_씨제스엔터테인먼트)

[시사매거진] 배우 민경아가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뛰어난 가창력과 연기력은 물론 앙상블부터 대극장 주연까지 짧은 시간 내 무섭게 성장하며 독보적인 기량을 뽐내고 있는 배우 민경아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배우가 가진 가능성과 잠재력을 다양한 장르의 작품으로 보여줄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전했다.

지난 2015년 뮤지컬 '아가사'의 앙상블을 시작으로 뮤지컬 신예들의 등용문이라 일컫는 '베어 더 뮤지컬' 초연과 재연에서 주연 '아이비' 역으로 극을 탄탄하게 이끌며 존재감을 드러낸 민경아는 '고래고래', '경성특사', '인터뷰' 등 중소극장에서부터 주목을 받았으며, '몬테크리스토', '더 라스트 키스', '웃는 남자', '지킬 앤 하이드', '웃는남자', '엑스칼리버', '레베카'까지 대극장 뮤지컬을 종횡무진하며 청량한 음색과 무대 장악력으로 매 작품 다양한 캐릭터를 훌륭하게 소화해냈다.

2018년 '웃는 남자'로 제7회 예그린뮤지컬어워드의 인기상과 관객들이 직접 투표로 선정하는 SACA 여우신인상을 수상했으며, 2019년에는 '지킬앤하이드'로 제13회 DIMF어워즈에서 올해의 신인상을 수상하며 독보적인 성장세를 다시 한번 과시한 바 있다.

2019년 디즈니 영화 '알라딘'의 한국판 OST 에서 '자스민'으로 아름다운 음색과 폭발적인 가창력의 주인공으로 대중들에게도 그 실력을 인정받은 민경아는 2020년 뮤지컬 '렌트'의 '모린' 역으로 또 한 번 새로운 도전에 나섰다. 그동안 해왔던 역할과 다른 성격의 역할로 또 다른 매력을 발산하는 한편, 함께하는 배우들과도 완벽한 케미를 선보이며 "민경아는 모린 그 자체다"라는 관객들의 호평 속에 스스로의 한계를 뛰어넘으며 한층 넓어진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했다.

다양한 매력과 캐릭터로 한국 뮤지컬계의 차세대 기대주로 꼽히고 있는 민경아의 앞으로의 행보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오형석 기자 yonsei6862@gmail.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