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이동 민감임대아파트 ‘스카이 베르데 포레’ 홍보관 오픈
상태바
방이동 민감임대아파트 ‘스카이 베르데 포레’ 홍보관 오픈
  • 임지훈 기자
  • 승인 2021.01.13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거진] 젊은 1~2인 가구가 최근 부동산 시장의 중심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들은 생활의 품격을 더해주는 안락한 주거 공간을 마련하는 것에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특히, 올해의 경우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집에 머무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좀 더 많은 비용을 내더라도 입지와 설계가 탁월한 집을 장만하고자 하는 수요 패러다임의 변화가 빠르게 일어나고 있다. 최근에는 합리적으로 내 집을 마련할 수 있는 중소형 임대아파트들이 젊은 수요자들 사이에 인기몰이 중이다.

이런 가운데 지하 4층, 지상 35층 8개동 총 706세대 규모의 중소형 민간임대아파트 스카이베르데포레가 지난 8일 홍보관을 열었다. 방이동 민간임대주택 창립준비위원회에서는 민간임대아파트 사업을 위한 발기인을 모집 중이다.

이 단지는 송파구 방이동 내 위치한 프리미엄 중소형 민간임대아파트로, 임대 기간 세금 부담이 없고 거주해보고 소유 여부를 결정할 수 있는 임대아파트의 장점을 갖추었다. 더불어 ‘강남행 역세권’, ‘공세권’ 등 뛰어난 입지와 풍부한 생활 인프라, 특화설계 등 다양한 장점이 있다.

단지는 서울특별시 송파구 방이동 일원에 조성되며, 84㎡A타입 53세대, 84㎡B타입 223세대, 59㎡A타입 102세대, 59㎡B타입 112세대, 44㎡타입 216세대에 주차공간 872대의 공동주택(아파트 및 부대복리시설)과 근린생활시설로 구성될 예정이다.

각 가구마다 특화설계를 적용, 주거 공간의 품격이 높다. 고품격 친환경 마감자재를 적용해 주거 공간에 안전성과 품격을 높였다. 세대마다 층간 완충재 시공을 통해 층간 소음의 우려를 최소화했으며, 세라믹 고급욕조를 설치했다. 더욱 깨끗한 음용수를 공급해주는 중앙 정수 시스템과 실내 환기시스템이 도입되었으며, 절수형 페달이 설치돼 물을 필요할 때만 사용할 수 있다.

교통 및 주변 인프라도 뛰어나다. 9호선 한성백제역 초역세권 단지로, 도보 약 1분 만에 지하철을 이용할 수 있어 강남권 주요 업무지구에 빠르게 출퇴근 할 수 있다. 도보로 8분 거리에는 8호선 몽촌토성역도 있다. 올림픽로, 위례성대로, 올림픽대로가 가까이 지나 차량을 이용하기도 좋다. 석촌호수공원, 방이동 고분군, 먹자골목, 롯데월드몰, K-아트홀, 홈플러스 등 이용 가능한 생활 인프라도 풍부해 입주 시 편리한 생활을 기대할 수 있다.

쾌적한 환경을 품은 숲세권 아파트라는 점도 경쟁력을 더한다. 도보 약 1분 거리에 올림픽공원이 자리해 도심 속 힐링 라이프가 기대된다. 도보로 방이초, 방이중 통학이 가능하며, 방산초와 방산고 등 명문학군도 가까운 거리에 형성돼 있다. 올림픽공원 도서관과 한국체육대학교도 인근에 들어서 있다.

이 단지는 주택 소유 여부나 소득수준 등 다양한 자격 제한에 상관없는 아파트로, 청약통장도 필요 없다. 19세 이상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선착순 가입이 가능하다. 지금 자격으로 준공 후 10년 뒤 소유권을 등기할 수 있고, 임대거주 중인 10년 동안은 취득세나 재산세 등 세금 부담도 없다. 지위권 양도도 자유롭다.

스카이베르데포레 홍보관은 서울시 송파구 석촌동(방이동 임대주택조합 창립준비위원회)이며, 자세한 상담은 홍보관으로 문의하면 된다.

 

임지훈 기자 cjs1210@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