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택트 사회의 지혜, 비대면 커뮤니케이션의 8가지 원칙
상태바
언택트 사회의 지혜, 비대면 커뮤니케이션의 8가지 원칙
  • 여호수 기자
  • 승인 2021.01.12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전자 상거래, 비대면 강의, 화상회의… '언택트 사회'

비대면 커뮤니케이션을 위한 8가지 원칙
저자 김혜성 | 출판사 학현사
저자 김혜성 | 출판사 학현사

[시사매거진] 어느 날 갑자기 찾아온 코로나19는 우리 사회에 많은 변화를 가져왔다. 

전염성 호흡기 질환인 코로나19로 인해, 물리적 이동을 자제하면서 항공 산업의 매출이 90% 가까이 떨어졌다. 반면, 비대면 생활을 위한 택배와 배달과 온라인쇼핑의 매출은 급격하게 늘어났다.

지금까지 소통 방식은 서로 접촉하고 부대끼며 살아가는 가운데 직접 대면하는 콘택트(contact) 방식이 중심이었다.

그러나 2020년 한 해 동안 온라인 전자 상거래나 비대면 강의와 화상 회의와 같은 언택트 사회의 생활 패턴은 빠르게 우리 삶의 일부가 되었다. 

기술 발전은 인간의 눈과 귀를 대신해 감각기관을 확장시키고, 물리적 거리를 좁혀 주는 역할을 이어받았지만, 멀리 떨어진 위치에서의 소통에는 의도치 않은 오류가 생기기도 한다.

이제는 일상이 된 언택트 사회의 비대면 커뮤니케이션을 위한 8가지 원칙을 담은 신간을 소개한다.

이 책의 저자는 비대면 커뮤니케이션에서 머리로 이해하는 것보다 더 중요한 것은 마음으로 공감하는 것이라고 주장한다. 

가상공간을 통한 커뮤니케이션에서는 상대를 우선적으로 배려해, 공감을 확산해가는 과정이 면대면 커뮤니케이션에서보다 훨씬 더 중요하다는 것이다.

광고를 전공한 교수답게 저자는 칸 광고제 수상작을 중심으로 '호주메트로' 등의 성공캠페인 예시를 통해 온라인상의 공감이란 무엇이고, 어떻게 해야 관점을 달리하는 이미지와 상징을 통한 왜곡된 전달을 피할 수 있는지를 설명한다.

비대면 강의와 화상회의 방법은 3장 테드 톡스(Ted talks)와, 4장 스티브 잡스(Steve Jobs)의 프레젠테이션 비법을 통해 익힐 수 있다. 

또한, 책은 소크라테스식 대화법, 의제설정을 통한 기업의 브랜드 저널리즘도 흥미롭게 다룬다.

신간 '언택트 사회의 지혜, 비대면 커뮤니케이션의 8가지 원칙'은 어두운 터널 속을 걷는 듯 답답한 상황에서 커뮤니케이션 길라잡이가 되어 줄 것이다.

여호수 기자 hosoo-1213@sisamagazine.co.kr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