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사회적경제활성화기금 융자사업 본격화
상태바
전주, 사회적경제활성화기금 융자사업 본격화
  • 오운석 기자
  • 승인 2021.01.07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전북사회적경제연대회의, 사회적경제활성화기금 운용 중개기관 협약 체결
사회적경제기업 대상 5000만원에서 3억원까지 연 2.5~3%의 고정금리로 융자해 주기로
전주시와 (사)전북사회적경제연대회의는 최근 ‘전주시 사회적경제활성화기금 운용 중개기관 협약’을 체결하고, 사회적경제기업을 지원하기 위한 융자 사업을 본격 실시한다.(사진-전주시청)
전주시와 (사)전북사회적경제연대회의는 최근 ‘전주시 사회적경제활성화기금 운용 중개기관 협약’을 체결하고, 사회적경제기업을 지원하기 위한 융자 사업을 본격 실시한다.(사진-전주시청)

[시사매거진/전북] 전주시가 사회적가치 추구가 목적인 사회적경제기업의 성장을 돕기 위해 사회적경제활성화기금을 지원한다.

시와 (사)전북사회적경제연대회의(이사장 송병주)는 최근 ‘전주시 사회적경제활성화기금 운용 중개기관 협약’을 체결하고, 사회적경제기업을 지원하기 위한 융자 사업을 본격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지난해까지 조성된 전주시사회적경제활성화기금 8억 원과 중개기관의 자체자금 1억6000만 원을 더해 총 9억6000만 원을 기반으로 융자 사업을 하게 된다.

시는 지역 내 사회적경제기업을 대상으로 일반 융자의 경우 5000만 원까지, 자산화 사업은 3억 원까지, 재생에너지사업은 약 2억 원까지 연 2.5~3%의 고정금리로 융자해주게 된다.

융자 신청은 추후 (사)전북사회적경제연대회의가 진행하는 공모를 통해 가능하며, 전화(063-213-2244) 및 방문(덕진구 팔과정로 164, 전라북도경제통상진흥원 본관 6층) 상담과 현장실사를 거쳐 지원된다.

전주시 사회연대지원단 관계자는 “사회적경제기업은 수익 창출만이 아닌 상생과 나눔을 바탕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통한 선순환 경제에 앞장서고 있는 만큼 지원이 이뤄져야 한다”면서 “앞으로 전주시사회적경제활성화기금이 지속가능한 사회적금융 생태계를 조성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전북 사회적경제 중간지원조직인 (사)전북사회적경제연대회의는 그간 사회적경제기업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통합지원 서비스를 진행해왔으며, 컨소시엄을 맺은 사회적협동조합 ‘우리함께’와 전주시 사회적경제활성화기금을 내실 있게 운용할 예정이다.

오운석 기자 info1122@naver.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