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헌율 시장, ‘젊은층 밀집 대학로’ 방역 강화
상태바
정헌율 시장, ‘젊은층 밀집 대학로’ 방역 강화
  • 오운석 기자
  • 승인 2020.11.27 2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동통장협의회와 대학로 방역 활동 전개
시민 대상 예방수칙 홍보·자발적인 소독 활동 동참 당부
소상공인 애로사항 청취, 주민 불안감 해소 앞장
정헌율 익산시장(사진_익산시)
정헌율 익산시장(사진_익산시)

[시사매거진/전북] 정헌율 시장이 지역사회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젊은층 밀집 지역인 대학로를 방문해 직접 방역 활동을 전개하고 나섰다.

정 시장은 27일 지역구 시의원, 신동통장협의회 등이 참석한 가운데 대학로 일원을 돌며 예방수칙 홍보 캠페인을 전개했다. 이 과정에서 시민들에게 코로나19 예방수칙 준수와 자발적으로 소독 활동을 적극 전개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방역 활동은 다사랑 사거리 등 젊은층이 많이 모여드는 대학로 상가 밀집 주변과 지역 주민들이 다수 거주하고 있는 대학가 원룸 지역을 중심으로 진행됐다.

이어 정헌율 시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을 직접 만나 애로사항을 청취하며 지역 주민들의 불안감 해소에 앞장섰다.

조속연 회장은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주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주민과 협력하여 예방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정헌율 시장은 “코로나19 지역 확산을 막기 위해 지난 주말 젊은층 밀집 지역 음식점을 중심으로 일제 소독을 전개하는 등 방역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며“앞으로도 방역망을 최고 수준으로 유지하며 주민들이 안전한 지역사회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오운석 기자 info1122@naver.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