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북부소방서, K급 주방용 소화기 비치 중요
상태바
광주 북부소방서, K급 주방용 소화기 비치 중요
  • 송상교 기자
  • 승인 2020.11.24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식점, 다중이용업소, 호텔 등 주방에 K급 소화기 의무 설치
광주광역시 북부소방서는 “주방 화재로 인한 인명ㆍ재산피해를 대비해 식용유 화재에 적응성이 우수한 K급 소화기를 의무적으로 비치해 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고 밝혔다.(사진_광주광역시 북부소방서)
광주광역시 북부소방서는 “주방 화재로 인한 인명ㆍ재산피해를 대비해 식용유 화재에 적응성이 우수한 K급 소화기를 의무적으로 비치해 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고 밝혔다.(사진_광주광역시 북부소방서)

[시사매거진/광주전남] 광주광역시 북부소방서(서장 이원용)는 “주방 화재로 인한 인명ㆍ재산피해를 대비해 식용유 화재에 적응성이 우수한 K급 소화기를 의무적으로 비치해 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고 밝혔다.

K급 소화기는 동·식물유(식용유 등) 화재 시 기름막을 형성해 식용유의 온도를 낮추고 산소공급을 차단하며 재 발화를 막는 역할을 할 수 있는 맞춤형 소화기다.

동·식물유(식용유 등) 화재는 진화를 위해 물을 뿌리면 오히려 폭발적으로 급격히 연소 확대돼 더 큰 피해로 이어질 수 있고, 착화 시 표면상 화염을 제거해도 온도가 발화점 이상이기 때문에 재발화하기 쉬운 특성을 갖고 있다. 

설치 대상은 음식점, 다중이용업소, 호텔, 기숙사, 노유자시설, 의료시설, 업무시설, 공장, 장례식장, 교육연구시설, 교정·군사시설의 주방이며, 설치기준은 25㎡ 미만의 주방은 주방용 소화기(K급) 1대, 25㎡ 이상은 주방용 소화기(K급) 1대와 초과하는 25㎡마다 분말소화기를 추가로 비치해야 한다.

소방서 관계자는 “식용유 등을 많이 사용하는 식당 주방에서 튀김기구 화재 발생 시 진화를 위해 물을 뿌리면 폭발적으로 급격히 연소 확대되어 인명·재산 피해로 이어질 수 있다”며 “화재 위험도가 큰 주방에 반드시 주방용 소화기를 비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송상교 기자  sklove77@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