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큐어앱(Secure App)’ 몸캠피싱•피씽 범죄 피해사례 집중 분석 나서
상태바
‘시큐어앱(Secure App)’ 몸캠피싱•피씽 범죄 피해사례 집중 분석 나서
  • 임지훈 기자
  • 승인 2020.11.21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거진]인터넷이 발달하면서 생기기 시작한 사이버 범죄는 초기 비교적 간단한 수법으로 피해를 입혔지만, 시간이 지나며 점점 교묘한 수법으로 많은 피해를 가져오고 있다.

하지만 지속해서 신종범죄가 등장하며 많은 사람들이 피해를 입고 있는데, 특히 ‘몸캠피싱’ 범죄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몸캠피씽이란 이성을 가장한 공격자가 스마트폰 채팅 어플을 통해 접근하여 음란 화상 채팅을 유도하고 피해자의 음란행위를 녹화한 후 영상(사진)을 유포하겠다고 협박하여 금전을 갈취하는 수법의 사이버 금융범죄를 일컫는다.

몸캠피싱이 가장 유의해야 할 범죄 중 하나로 꼽히는 이유 중 하나는 음란행위 녹화 전후로 악성코드 설치를 시도해 피해자의 휴대폰을 해킹하고 몸캠 영상을 피해자 지인들에게 유포하기 때문이다.

만약 이러한 몸캠피씽 범죄에 당했다면 협박범의 협박에 순순히 따를 것이 아니라, 사건을 해결할 수 있도록 조치를 취하는 것이 중요하다. 사건 해결은 유포 경로를 차단하고 해킹된 휴대전화 데이터를 회수할 수 있는 기술을 보유한 보안기술 전문업체의 도움을 받아 가능하다.

이러한 가운데 ‘시큐어앱’(대표 임한빈)에서 모바일보안 전문 기업으로 오랜 기간 보안기술의 개발 및 보급에 힘쓰며 몸캠피씽 범죄의 피해자들을 구제하고 있다. 시큐어앱은 최근 늘어난 신종 사이버 범죄에 적극 대응하며 피해 구제에 힘쓰는 등 범죄 근절 캠페인을 실천하고 있는 국내의 1세대 보안기술업체이다.

시큐어앱은 모바일보안 선두주자로써 모바일악성코드를 완벽히 분석하여 범죄자에게 해킹된 데이터를 회수한다. 협박으로부터 벗어나게 하는 것이다. 해당 솔루션은 시큐어앱 보안팀에서만 가능하며 여러 사이버범죄 해결을 통하여 독보적인 기술력이 검증됐다.

시큐어앱 보안팀의 한 관계자는 “빠른 진단과 악성 코드 분석을 통해 몸캠피싱 협박범이 탈취한 피해자의 데이터를 회수하여 동영상이 유포되지 않도록 막고 있다”며 “협박을 받고 있다면 신속한 조치로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임지훈 기자 cjs1210@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