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지방해양수산청 광양항, 아시아 최고의 첨단 복합항만으로 육성
상태바
여수지방해양수산청 광양항, 아시아 최고의 첨단 복합항만으로 육성
  • 송상교 기자
  • 승인 2020.11.18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무회의(11월17일)서 제4차 전국 항만기본계획 수립 방향 보고
여수지방해양수산청은 "여수항, 광양항, 거문도항 등 전국 60개 항만에 대해 수립 중인 제4차(‘21~‘30) 항만기본계획이 2020년 11월 17일 국무회의에 보고됐다"고 밝혔다.사진은 여수지방해양수산청 청사 전경이다.(사진_송상교기자)
여수지방해양수산청은 "여수항, 광양항, 거문도항 등 전국 60개 항만에 대해 수립 중인 제4차(‘21~‘30) 항만기본계획이 2020년 11월 17일 국무회의에 보고됐다"고 밝혔다.사진은 여수지방해양수산청 청사 전경이다.(사진_송상교기자)

[시사매거진/광주전남] 여수지방해양수산청(청장 조희송)은 "여수항, 광양항, 거문도항 등 전국 60개 항만에 대해 수립 중인 제4차(‘21~‘30) 항만기본계획이 2020년 11월 17일 국무회의에 보고됐다"고 밝혔다.

이번 제4차 항만기본계획(안)에는 광양항을 아시아 최초의 최첨단 복합항만으로 육성하기 위한 컨테이너 경쟁력 강화 및 항만배후 산업 지원 방안이 포함되어 있다. 

광양항의 경우 컨테이너부두 3-2단계에는 최첨단 자동화 ‘컨’ 터미널을 구축하여 효율 및 경쟁력을 제고하고, 광양-율촌산단 간 연결도로를 개설하여 제조업과 항만물류 간 연계성을 강화할 계획이다.

또한 제3투기장 전면항로 및 여천항로(묘도수도)를 준설하여 선박통항 안전성 확보 및 선박 대형화에 대응하고, 광양항 배후산단 지원을 위한 민자부두 추진을 통해 안정적인 물동량 창출을 도모할 계획이다.

거문도항의 경우 제2삼호교를 신설하여 도서민의 정주여건을 개선하고, 방파제를 확충하여 월파로 인한 침수피해 방지 및 항내 정온도 확보에 힘쓸 계획이다.

제4차 전국 항만기본계획은 추후 확정‧고시 되면 해양수산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송상교 기자  sklove77@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