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오동도…탐방객 중심 열린생태공원으로 ‘새단장’
상태바
여수시, 오동도…탐방객 중심 열린생태공원으로 ‘새단장’
  • 조대웅 기자
  • 승인 2020.11.12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원 진입도로 및 광장 정비, 관리동 신축
내년 1월부터 동백숲 무장애길 조성사업 착공

 [시사매거진 광주/전남]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오동도 입구 일원 진입도로 및 광장을 정비하고, 관리동을 신축해 탐방객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편의시설을 대폭 확충했다고 12일 밝혔다.

매년 300만 이상의 탐방객이 방문하는 우리나라 대표 생태관광지 오동도 입구 진입로와 주차장 주변은 무질서하게 설치된 각종 시설물과 노후 안내표시판으로 환경개선 필요성이 제기되어 왔다.

시는 컨테이너 가설물을 철거한 후 통합관리동을 신축하고 탐방객 유동이 많은 정문 화장실을 신축‧확장했다.

쾌적한 거리 환경조성을 위해 고압수전 전신주를 지중화하고, 주차장 등과 관련된 장비를 신설해 이용탐방객 편의를 도모했다.

또한 탐방객 방문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이용객이 많은 동백열차의 별도 회차장과 승강장을 신설하고, 광장 내 보도블럭을 차열성으로 교체했다.

한편 여수시는 동백숲 무장애길 조성사업 추진에 금년 도비 7억 원을 확보하고 지난 10월부터 실시설계용역을 추진 중이다.

내년 상반기 예정대로 동백숲 무장애길이 완공되면 탐방로 구간 내 장애요인을 제거하고 쉼터 등을 설치해 장애인, 노약자 등 보행약자들의 접근성이 대폭 향상돼 누구에게나 열린 생태관광지로 위상을 굳힐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금년도 사업은 공원 입구 답답했던 환경과 동백열차 회차장 등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시설 보강에 초점을 뒀다”며 “내년 동백숲 무장애길 조성사업을 차질 없이 수행해 탐방객 중심 열린생태공원으로 거듭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오동도 입구 일원 진입도로 및 광장을 정비하고, 관리동을 신축해 탐방객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편의시설을 대폭 확충했다고 12일 밝혔다.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오동도 입구 일원 진입도로 및 광장을 정비하고, 관리동을 신축해 탐방객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편의시설을 대폭 확충했다고 12일 밝혔다.

조대웅 기자 sisa0082@naver.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