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관광공사, 캐릭터 인형이 대신 떠나는 제주여행
상태바
제주관광공사, 캐릭터 인형이 대신 떠나는 제주여행
  • 송상교 기자
  • 승인 2020.10.20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道)·제주관광공사·한국관광공사 공동 일본 소비자 대상 캐릭터 인형여행 in JEJU 이벤트 개최
제주관광공사는 “제주특별자치도와 한국관광공사가 함께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2박3일 일정으로 도내 일원에서 일본시장을 타깃으로 「캐릭터 인형이 대신 떠나는 제주여행」 투어를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사진_제주관광공사)
제주관광공사는 “제주특별자치도와 한국관광공사가 함께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2박3일 일정으로 도내 일원에서 일본시장을 타깃으로 「캐릭터 인형이 대신 떠나는 제주여행」 투어를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사진_제주관광공사)

[시사매거진/광주전남] 코로나19 시대 이색여행이 주목을 받는 가운데, 해외여행을 갈 수 없는 사람들을 대신해 인형들이 제주여행을 떠났다.

제주관광공사(사장 박홍배)는 “제주특별자치도와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가 함께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2박3일 일정으로 도내 일원에서 일본시장을 타깃으로 「캐릭터 인형이 대신 떠나는 제주여행」 투어를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 

일본에서는 캐릭터 인형에게 인격을 부여하고, 이 인형의 일상 및 여행을 SNS로 소개하는 문화가 인기를 끌면서 지난 8월 서울여행이 한차례 진행된 바 있다. 공사는 한국 대표여행지인 제주도도 여행하고 싶다는 의견이 많아 제주여행편을 기획하게 됐고, 이번 이벤트의 참가 인형들은 자신의 SNS를 통해 제주여행을 홍보하게 된다.

이번 이벤트는 지난 9월 1일부터 22일까지 온라인으로 모집해 49명의 인형이 신청했으며, 이 중 10명의 인형이 제주투어단으로 선정됐다.

인형들은 올레길 매니아, 세계유산 여행가 등 다양한 사연을 가지고 제주여행을 신청했다. 티웨이항공 마스코트인 부토가 인형단의 출국을 도왔고, 한국관광공사 캐릭터인 하나짱도 여행에 동행했다.

참가인형 모집과 함께 진행된 <가고 싶은 제주 여행스팟 투표>를 통해서는 선정된 스팟을 중심으로 제주투어 일정을 구성해 소비자와 함께 만드는 제주투어로써 대리여행의 만족도를 높였다.

가고 싶은 여행지 투표에서는 도두무지개해안도로, 세화해변이 선정되는 등 제주만의 포토 스팟과 힐링 관광지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에 도착한 인형들은 제주도 캐릭터 가운데 한라봉, 해녀, 돌하르방을 캐릭터화한 ‘퐁당패밀리’의 안내에 따라 2박3일간 특별한 제주 힐링 여행을 즐겼다.

제주 대표 관광지인 성산일출봉, 성읍민속마을 등을 방문하여 절경과 문화를 체험하고 포토 스팟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감귤테마카페,  새별오름에서 인생샷을 남기기도 했다. 제주 대표 먹거리인 흑돼지구이 먹방도 잊지 않고 즐겼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뉴노멀시대, 새로운 여행법으로 제주여행 경험이 제공되고 있다”며 “공사는 해외 일반 소비자를 대상으로 제주여행을 간접 체험하는 랜선여행 콘텐츠를 꾸준히 홍보함으로써 포스트코로나 대비 제주여행 욕구를 지속적으로 자극할 것”이라고 밝혔다.

송상교 기자  sklove77@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