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관광공사, 캐릭터 인형이 대신 떠나는 제주여행
상태바
제주관광공사, 캐릭터 인형이 대신 떠나는 제주여행
  • 오형석 기자
  • 승인 2020.10.20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거진/제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해외여행이 어려워진 상황에서 사람 대신 인형을 보낸 이색투어가 선보였다.

제주관광공사는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2박 3일 일정으로 도내 일원에서 일본 시장을 타깃으로 한 '캐릭터 인형이 대신 떠나는 제주여행' 투어를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

관광공사는 일본에는 캐릭터 인형에 인격을 부여하고, 이 인형의 일상과 여행을 사회관계망(SNS)으로 소개하는 문화 현상이 인기를 끌고 있다며 지난 8월에 일본인들이 자신의 인형을 대신 서울로 여행 보낸 바 있다고 설명했다.

관광공사는 한국 대표 여행지인 제주도 역시 여행하고 싶다는 의견이 많아 일명 '인형이 대신 떠나는 제주여행'이란 콘셉트로 이번 마케팅을 기획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번 이벤트에 참가한 인형들은 자신의 SNS를 통해 제주 여행을 홍보하게 된다.

관광공사는 지난 9월 1일부터 22일까지 온라인으로 모집한 결과 49명의 인형 주인들이 신청해 올레길 마니아, 세계유산 여행가 등 다양한 사연을 지닌 인형 10개를 제주투어단으로 선정했다.

관광공사 직원들은 일본에서 주인들이 보낸 인형들을 데리고 제주 곳곳을 돌며 사진과 동영상을 찍은 뒤 다시 일본으로 되돌려보냈다.

제주에 도착한 인형들은 한라봉, 해녀, 돌하르방을 캐릭터화한 '퐁당패밀리'의 안내를 받아 2박 3일간 제주 여행을 했다.

인형들은 제주 대표 관광지인 성산일출봉, 성읍민속마을 등을 방문하고 포토 스팟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감귤테마카페, 새별오름에서 인생샷을 남겼다. 제주 대표 먹거리인 흑돼지구이 식당도 방문했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뉴노멀 시대, 새로운 여행법으로 제주 여행 경험이 제공되고 있다"며 "해외 일반 소비자를 대상으로 제주 여행을 간접 체험하는 랜선 여행 콘텐츠를 꾸준히 홍보하겠다"고 밝혔다.

오형석 기자 yonsei6862@gmail.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