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소동락 귀농학교에서 귀농귀촌 준비 척척
상태바
곡성군, 소동락 귀농학교에서 귀농귀촌 준비 척척
  • 송상교 기자
  • 승인 2020.10.17 2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귀농귀촌의 이해, 성공적 정착을 위한 교육’ 실시
곡성군이 “지난 14일 농업기술센터 대청마당에서 ‘소동락(通行樂) 곡성귀농학교-귀농귀촌의 이해, 성공적 정착을 위한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사진_곡성군청)
곡성군이 “지난 14일 농업기술센터 대청마당에서 ‘소동락(通行樂) 곡성귀농학교-귀농귀촌의 이해, 성공적 정착을 위한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사진_곡성군청)

[시사매거진/광주전남] 곡성군(군수 유근기)이 “지난 14일 농업기술센터 대청마당에서 ‘소동락(通行樂) 곡성귀농학교-귀농귀촌의 이해, 성공적 정착을 위한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에는 곡성군 귀농귀촌 협의회 이정윤 회장이 강의를 맡았다. 이 씨는 울산에서 4년 전 귀농해 곡성군에 정착했다. 강의에서는 초기 정착 과정에서 지역민과의 갈등 사례, 지역공동체 작동원리 파악 등 소통과 이해를 주제로 귀농귀촌인에게 필요한 다양한 내용들을 다뤄졌다. 참석한 20명의 귀농인 및 예비 귀농인들은 강의내용을 놓칠세라 잠시도 눈을 떼지 않고 교육에 집중했다.

한편 소동락 곡성 귀농학교는 곡성군이 귀농귀촌인들의 적응을 돕기 위해 만든 프로그램이다. 당초 3월부터 12월까지 10개 과정으로 운영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장기간 휴지기를 가졌었다. 이번 강의를 시작으로 다음에는 기초영농기술 교육을 포함해 농기계 안전교육, 자연순환 생명농법, 귀농귀촌 융화합 교육을 계획하고 있다. 또한 농가 사례 발표, 원예분야 교육 등도 진행할 예정이다.

곡성군 관계자는 “소동락 곡성귀농학교를 통해 귀농귀촌인에게 필요한 실용적인 지식과 기술이 전달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밝혔다.

송상교 기자  sklove77@hanmail.net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