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의회 더민주 소속 의원, 의회 무시! 도민 우롱! 원희룡 지사 강력비판
상태바
도의회 더민주 소속 의원, 의회 무시! 도민 우롱! 원희룡 지사 강력비판
  • 양기철 기자
  • 승인 2020.10.17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 도정 약속한 각종 정책과 사업...더욱 꼼꼼히 살필 것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

[시사매거진/제주]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소속 의원들이 16일 논평을 내고 지난 14일부터 제주도를 대상으로 한 행정사무 전반에 대한 적발과 지적, 대안을 제시하는 행정사무감사가 진행 중임에도 이번 감사와 관련해 일언반구도 없이 서울로 출장을 가고 자신의 욕심을 채울 대선 출마라는 얼토당토 않은 얘기만 외치고 있다고 원희룡 지사에게 직격탄을 날렸다.

더불어민주당 의원 일동은 "이러한 처사는 주민의 대의기관인 제주도의회를 무시하는 것이자, 제주도민을 우롱하는 전형적인 무책임 행정"이라며 날선 비판을 했다.

이어 "막대한 세금이 투입되었으나 어떠한 성과도 없이 돈 먹는 하마가 된 일부 출자·출연기관에 대한 책임에는 어떤 얘기도 없으며 이제 더 이상 원 지사의 눈과 귀와 머리는 제주와 제주도민의 자리가 채워질 수 없음을 스스로 확인시켜 준 꼴이다"라고 주장했다.

이에 "원희룡 지사의 연이는 부적절한 처신에 다시 한 번 강한 유감을 표명한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의원 일동은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은 이번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제주도민의 혈세가 제주도민의 행복을 위해 제대로 쓰이고 있고, 원희룡 도정이 약속한 각종 정책과 사업이 잘 실현되고 있는지 더욱 꼼꼼히 살피도록 노력할 것임을 약속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제주도민 여러분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며 실질적 정책대안을 제시하기 위해 앞장설 것"임을 피력했다.

<전문>

의회 무시, 도민 우롱!
원희룡 지사 강한 유감!!

 

제주특별자치도의회는 지난 10월 14일부터 올 한해 제주도가 추진해 온 행정사무 전반에 대하여 적발·지적하고 대안을 제시하는 행정사무감사를 진행 중이다.

이번 행정사무감사는 코로나19 사태로 힘들어진 제주의 현안에  집중하는 ‘민생행감·현장행감·정책행감’이 되도록 모든 도의원들이 열심히 준비하고, 성실하게 임하고 있다.

이처럼 제주의 미래와 제주도민의 민생문제가 제시되는 중대한 일정이 진행되고 있는 것이다.

하지만 집행부의 수장이자, 특히 수감기관의 대표인 원희룡 지사는 이번 감사와 관련하여 일언반구도 없이 서울로 출장을 가고, 자신의 욕심을 채울 대선 출마라는 얼토당토않은 얘기만 외치고 있다.

이는 곧 주민의 대의기관인 제주도의회를 무시하는 것이자, 제주도민을 우롱하는 전형적인 무책임 행정이다.

원희룡 지사는 코로나19로 심각해진 제주경제와 지역의 여러 현안은 안중에도 없음이 다시 한 번 확인 되는 대목이기도 하다.

막대한 세금이 투입되었으나 어떠한 성과도 없이 돈 먹는 하마가 된 일부 출자·출연기관에 대한 책임에는 어떤 얘기도 없다.

이제 더 이상 원 지사의 눈과 귀와 머리는 제주와 제주도민의 자리가 채워질 수 없음을 스스로 확인시켜 준 꼴이다.

제주도민도 더 이상 원희룡 지사에게 제주로 돌아와 지역현안을 잘 살펴달라는 요구를 하는 것도 사치임을 알고 있다.

이에 우리는 원희룡 지사의 연이는 부적절한 처신에 다시 한 번 강한 유감을 표명하는 바이다.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은 이번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제주도민의 혈세가 제주도민의 행복을 위해 제대로 쓰이고 있고, 원희룡 도정이 약속한 각종 정책과 사업이 잘 실현되고 있는지 더욱 꼼꼼히 살피도록 노력할 것임을 약속한다.

아울러, 제주도민 여러분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며 실질적 정책대안을 제시하기 위해 앞장설 것임을 밝혀두는 바이다.

 

2020. 10. 16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 일동

양기철 기자 ygc9966@naver.com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