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문화재단, 10월 진행되던 생활문화 행사 온라인 진행
상태바
서울문화재단, 10월 진행되던 생활문화 행사 온라인 진행
  • 여호수 기자
  • 승인 2020.10.07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문화재단, 시민대상 진행했던 생활문화 행사 10월 한달간 온라인 개최

댄스 축제→'온라인 생중계·VR 체험', 포럼→'유튜브 토크쇼', 축제→'온라인 전시'
'2020 위댄스 ON 페스티벌' 개요 및 포스터(사진_서울시)
'2020 위댄스 ON 페스티벌' 개요 및 포스터(사진_서울시)

[시사매거진] 서울문화재단은 코로나19로 인한 뉴너멀 시대를 맞아, 오는 10일부터 한 달간 '위댄스 ON 페스티벌', '2020 온택트 일상탐색 포럼', '제7.5회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 '2020 생활예술인 사이버 결과공유회' 등 다양한 생활문화 행사를 개최한다.

'2020 위댄스 ON 페스티벌'은 시민이 일상에서 춤을 즐기고, 춤 동호회의 활동무대를 제공하기 위해 진행하는 생활예술 춤 축제다. 올해는 대규모 인원이 모이는 기존의 방식에서 벗어나 실시간 춤 영상 송출 및 VR 춤 체험 등 춤에 관한 다양한 비대면 콘텐츠를 선보인다.

세부 프로그램은 장르를 불문한 춤 동호회 34팀의 특별 공연 ‘위댄스 온스테이지’, 코로나19로 어려운 모든 사람에게 위로와 용기를 주는 커뮤니티 댄스 공연 ‘위무브 투게더’, 2주간 펼쳐진 시민 댄스 영상공모의 본선 ‘위댄스 영상콘테스트’ 등이 있다.

페스티벌은 10월 10일 오후 3시부터 오후 7시 30분까지 서울문화재단 공식 유튜브 채널인 ‘스팍TV’ 라이브 스트리밍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축제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과 위댄스 페이스북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민의 온택트 문화 활동 사례를 공유하고 생활문화에 대한 전망을 알아보는 '2020 온택트 일상탐색포럼'이 오는 10월 21일 오후 3시부터 서울문화재단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열린다.

포럼은 총 2부로 나뉘어 진행된다. 1부에서는 '목표달성 인증모임' 에 참여한 시민의 이야기가 상영되며, 2부에서는 코로나19로 변화한 일상 문화와 온택트 시대의 생활문화를 주제로 한 토크쇼가 라이브로 중계된다.

생활문화에 관심 있는 시민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온라인 생중계 중 추첨을 통해 소정의 선물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 또는 생활문화플랫폼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제7.5회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 포스터(사진_서울시)
제7.5회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 포스터(사진_서울시)

코로나19로 인해 취소된 제7회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는 '제7.5회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라는 이름의 온라인 전시로 오는 11월 2일부터 13일까지 2주간 개최된다.

이번 전시는 축제를 준비했던 오케스트라 26개 단체와 약 1,300여 명에 달하는 생활예술인의 이야기를 담았다. 축제 준비 과정과 일상에서 음악을 즐기는 개인의 이야기가 이미지와 영상을 통해 펼쳐지며,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생활예술이 갖는 의미를 전한다.

온라인전시는 오는 11월 2일부터 만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 공식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또한, VR(Virtual Reality, 가상현실) 기술을 도입한 '2020 생활예술인 사이버 결과공유회'가 오는 11월 9일 서울문화재단 누리집과 생활문화플랫폼을 통해 공개된다. 생활예술을 즐기는 300여 명의 시민이 전시·연극·뮤지컬·음악 공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이와 함께 다양한 세대의 사람들이 어울려, 작은 목표를 세우고 이를 수행한 내용을 서로 온라인을 통해 인증하는 '목표달성 인증모임'에 참여한 시민의 도전 과정과 인증 결과물을 볼 수 있는 아카이브 전시도 개최된다.

공유회는 생활예술에 관심있는 누구나 PC 또는 휴대전화로 관람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 또는 생활문화팀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서울문화재단 김종휘 대표이사는 “기존의 대면 방식에서 벗어나 온라인으로 안전하게 진행되는 이번 행사를 통해 시민의 일상을 녹이는 작은 위로가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여호수 기자 hosoo-1213@sisamagazine.co.kr

새시대 새언론 시사매거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